Special Report
소진공, 중진공‧코트라와 수출 유망 소상공인 육성 나선다
소진공, 중진공‧코트라와 수출 유망 소상공인 육성 나선다
  • 이정우 기자
  • 승인 2022.06.19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수출 잠재력이 높은 소상공인의 해외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와 함께 2022년 수출두드림기업 지정제도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창업일보 = 이정우 기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코트라와 수출 유망 소상공인 육성 나선다.

소진공 관계자는 "수출두드림기업 지정 제도를 통해 수출 잠재력이 높은 소상공인의 해외진출을 지원하며 올해 총 300개사의 신규지정으로 해외진출을 위한 다양한 정책지원도 제공한다"고 말했다. 

19일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수출 잠재력이 높은 소상공인의 해외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와 함께 2022년 수출두드림기업 지정제도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수출두드림기업'은 소상공인 지원 전문기관인 소진공과 폭넓은 수출 노하우와 채널을 보유한 중진공‧코트라가 함께 협업하여 소상공인 수출 확대와 글로벌화를 위해 2021년부터 추진한 사업이다.

2021년도에 수출 두드림 기업 총 321개사를 선정하였으며, 선정기업 대부분이 수출 바우처, 자금대출 및 보증 등을 활용할 만큼 정책참여도가 높았다.

지정기업 지원실적을 보면 소진공은 50개사에  29억 5천만원의 자금대출을 지원했다.  중진공은 수출바우처 114개사, 온라인수출사업 78개사 선정했으며 KOTRA는 멘토링 178개사, 상담회 49개사, 수출자료 제작 13개사 지원했다. 지역신용보증재단은 특화보증 49개사에 20억원을 지원했다. 

올해는 300개사를 신규 지정할 계획이며 지정기업은 소진공을 포함한 중진공, KOTRA, 지역신용보증재단 등 4개 기관의 컨설팅, 온라인 수출 지원, 금융 특화 지원 등 다양한 정책지원을 제공받게 된다.

소진공은 △혁신형 소상공인 자금지원 △소상공인 해외 진출 컨설팅 제공, 중진공은 △수출바우처 사업 신청에 대한 가점 부여 △ 해외 온라인 쇼핑몰 입점지원 우대, KOTRA는 △수출전문가와 1:1 컨설팅 △128개 해외무역관이 보유한 네트워크를 활용한 해외바이어 발굴 등의 수출지원사업과 컨설팅 지원, 지역신용보증재단은 수출유망 소상공인 보증 등의 정책금융을 지원한다.

수출두드림기업의 선정은 신청 업체를 대상으로 소진공‧중진공‧코트라가 △수출 기반(제품 차별성 등) △수출 가능성(마케팅 역량 등) △지속성장성(신제품 개발 등) △수출 공통 역량(매출 등) 등을 공통된 기준에 따라 평가하고, 이 후 각 지방중소벤처기업청에서 지역별로 최종 선정하게 된다.

소진공 조봉환 이사장은 “분야별 전문성을 가진 기관들의 협업으로 소상공인의 해외진출 및 수출 저변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소상공인 수출 확대와 글로벌화를 위한 좋은 기회인만큼, 수출을 희망하는 소상공인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신청을 바란다”고 밝혔다.

수출두드림기업 지정사업 참여 신청은 수출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이달 24일(금)까지 할 수 있으며, 각 제도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공고 등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