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회원전용
'창업기획자-엑셀러레이터' 300개사 등록
'창업기획자-엑셀러레이터' 300개사 등록
  • 김부경 기자
  • 승인 2020.11.11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기획자’ 등록제도 도입 4년만에 300곳 돌파
총 1703곳에 2253억 투자…‘케이아이엠씨’ 300번째 등록

 ‘창업기획자’ 등록제도가 도입 4년 만에 300개사를 넘어섰다. 중소벤처기업부는 10일 300번째 창업기획자로 유한회사인 케이아이엠씨를 등록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일반적으로 액셀러레이터라고 불리는 창업기획자는 는 분야별 전문가들이 창업기업을 선발·보육·투자해 기업의 성장을 돕는 전문회사로서 투자가 중심이 되는 벤처캐피탈와는 차이가 있다. 창업기획자는 지난 2005년 미국의 와이-콤비네이터가 투자와 보육을 결합한 형태로 시작해 전 세계로 확산됐다. 와이-콤비네이터는. 세계 최초의 액셀러레이터로서 Airbnb, Drop Box 등 2000개 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한국은 2016년 11월 30일 ‘중소기업 창업지원법’ 개정으로 창업기획자의 근거가 마련됐다. 우리나라의 경우 창업기획자는 ‘창업지원법’에서 8월 12일 시행된 ‘벤처투자 촉진에 관한 법률’로 근거 법률이 바뀌면서.... [ ※ 구독회원전용 기사입니다. 이하 자세한 내용은 구독회원만 열람가능합니다. ]

 

* 구독회원은 기사 전문을 볼 수 있습니다.
로그인 후 이용해 주세요.
[구독회원 혜택] (1)연회비 50% 할인 (2)아래 도서 무료증정! (3)자금조달/정책자금/투자유치/특허등록/세무/법무/마케팅 등 전문가의 특별한 서비스 혜택을 드립니다.
<투자유치전략; 벤처·스타트업 투자유치를 위한 지침서>
*구독회원에게는 이 책을 무료로 드립니다. 교보문고 등 주요 서점에서 판매 중
[가입방법]
① 회원가입
② 연회비(49,000원) 납부(신한 110-424-245778) 후 사용.
③ 회원은 자금조달, 특허상표 변리사, 세무사, 변호사, 프랜차이즈, 점포상가 부동산 등 해당 전문가의 차별화된 서비스 혜택 부여.

※ 회원 가입 시 책을 받으실 주소와 연락처를 정확히 기입하시기 바랍니다!
※ 입금 후 news@news33.net 으로 입금사실을 보내주시면 확인 즉시 승인해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