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1회 공무원시험 6월13일 제2회 시험과 병합 실시
서울시 1회 공무원시험 6월13일 제2회 시험과 병합 실시
  • 이이영 기자
  • 승인 2020.03.31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21일 치르기로 했던 1회 공무원시험이 6월 13일로 연기됐다.
서울시가 21일 치르기로 했던 1회 공무원시험이 6월 13일로 연기됐다.

[창업일보 = 이이영 기자]4월로 연기됐던 서울시 공무원 1회 필기시험이 6월로 연기됐다. 

31일 서울시는 당초 시험일자 21일 치르기로 했던 2020년 제1회 서울시 공무원임용 필기시험을 6월 13일  전국 공통으로 실시되는 제2회 지방직 시험과 병합하여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병합실시 결정은 코로나19의 해외유입 등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고 서울시 시험은 지역제한이 없이 전국 응시생이 서울로 이동하여 시험을 보기 때문에 자칫 수험생간 감염 시 전국으로 확산될 수도 있다는 점을 고려한 것이다.

서울시 제1회 공무원시험은 전년도 미채용 인원과 돌봄SOS 사업 추진을 위한 사회복지직 및 간호직 등 추가 채용시험으로 당초 3월 2일 시행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지난 3일 4월중으로 1차 연기된 바 있다.

한편 제1회 시험의 선발 인원은 사회복지, 일반토목, 간호직 등 총 650명으로 6월 13일 시행 예정인 제2회 지방직 정기시험의 동일직급·동일직류 선발인원과 합산하여 선발할 예정이다.

시험일정 등 기타 변경되는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인터넷원서접수센터(gosi.seoul.g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