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재난지원금 9조1000억원 푼다...1400만 가구 혜택 볼 듯
긴급재난지원금 9조1000억원 푼다...1400만 가구 혜택 볼 듯
  • 이지형 기자
  • 승인 2020.03.30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인 가구 40만원, 2인 가구 60만원, 3인 가구는 80만원, 4인가구 이상은 100만원 지급
홍남기 부총리가 긴급재난자금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기재부 제공
30일 홍남기 부총리가 긴급재난자금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기재부 제공

[창업일보 = 이지형 기자]정부가 코로나19로 고통을 겪고 있는 소득 하위 70% 가구에  9조원의 긴급재난자금을 푼다.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제3차 비상경제회의를 청와대에서 주재하고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긴급재난지원금 도입 방안을 확정 발표했다.

이와관련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비상경제회의 브리핑을 통해 "이번 긴급재난지원금은 9조1천억원 수준이며 이중 정부 추경 규모는 약 7조1천억원 수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따라 정부는 지방자치단체와 협력해 소득 하위 70%에 해당하는 1천400만 가구에 대해 1인 가구 40만원, 2인 가구 60만원, 3인 가구는 80만원, 4인 이상 가구는 100만원을 지급하기로 했다.

자금의 지급방식은 각 지방자치단체에서 활용 중인 지역사랑상품권이나 전자화폐 등을 통해 지급된다.

긴급재난지원금은 총 9조1000억원이며 중앙 정부가 2차 추경을 통해 7조1천억원, 나머지는 각 지방정부에서 마련하기로 했다.

1차 추경 편성에 따라 소비쿠폰을 지급받는 기초생활수급 가구와 법정 차상위가구 168만7천가구에도 긴급재난지원금이 지급되며 이들의 경우 4인가구 기준 최대 140만원을 지급받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