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창업 22만기업 "3년연속 증가세"
기술창업 22만기업 "3년연속 증가세"
  • 노대웅 기자
  • 승인 2020.03.01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과학기술창업추이. 중기부
전문과학기술창업추이. 중기부

[창업일보 = 노대웅 기자] 기술창업기업수가 22만개를 넘어서는 등 3년 연속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중소벤처기업부가 발표한 ‘창업기업 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기술창업은 22만 607개로 2018년에 비해 3.9% 증가했다. 2016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전문·과학·기술서비스업 등의 기술창업이 14.7% 증가했으며  사업지원서비스업 등 지식기반 서비스업도 전년 대비 3.9% 늘었다. 

전체 창업기업은 4.4% 감소한 128만 5,259개를 기록했으나, 고용효과가 상대적으로 높은 법인창업과 기술창업이 증가세를 유지했다.
 
특히, 기술창업은 60세 이상 12.9% 증가, 30세 미만 12.0%가 오르는 등  상승세를 띠고 있어 고령화 시대에 맞는 기술·경력 기반 창업과 청년층의 고부가가치 업종에 대한 신규 진입이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2019년 한 해 동안 새로 만들어진 창업기업은 도·소매업, 부동산업, 숙박·음식점업, 건설업 순으로 나타났다.
 
전체 창업보다 부동산업 창업이 더 많이 감소 했다. 이는 2018년 정책적 요인으로 급증했던 개인 부동산업 창업이 기저효과 및 혜택 축소 등으로 지난해 조정기에 접어든 영향으로 보인다.

기술창업 중에서는 지식기반 서비스업의 증가가 두드러졌다.

개인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한 전문·과학·기술서비스업과 사업 운영 관련 서비스를 지원(인력공급, 여행업 등)하는 사업지원서비스업이 두 자릿수 증가율을 나타내며 기술창업의 증가세를 이끌었다.

ICT 기반 정보통신업과 교육서비스업도 전년 대비 5.5%, 4.2%씩 증가하며 지식기반서비스업 창업 증가를 견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