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 김기문 회장, 베트남 상공회의소 브티엔록 회장과 간담
중기중앙 김기문 회장, 베트남 상공회의소 브티엔록 회장과 간담
  • 박상수 기자
  • 승인 2019.09.10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 회장이 지난 6일 베트남 상공회의소 회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 중기중앙회
김기문 중기중앙회 회장이 지난 6일 베트남 상공회의소 회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 중기중앙회

[창업일보 = 박상수 기자]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이 베트남을 방문하고 브티엔록 베트남 상공회의소 회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10일 중소기업중앙회는 지난 6일 김기문 회장을 비롯한 서병문 수석부회장 등 중소기업대표단 20명과 함께 베트남 하노이에 있는 베트남 상의를 방문하여 브티엔록 베트남 상공회의소 회장과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지난 2013년 김기문 회장이 제24대 중기중앙회장 재임시절 베트남 상의와 체결한 협력 MOU 이후 6년 만에 이루어진 자리이며, 현지 비즈니스 파트너 발굴 등 양 기관의 더 깊은 협력을 추진코자 마련되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베트남 진출 기업 대부분이 중소기업이며 앞으로도 더 많은 중소기업이 진출할 예정”이라면서, 중앙회와 베트남 상의가 긴밀한 협력을 통해 한국기업과 베트남기업이 함께 성공할 수 있도록 같이 노력하자”고 말했다.

아울러 “오는 11월 베트남 하노이에서 중소기업중앙회 포럼 개최를 검토하고 있는 만큼 베트남 상의의 적극적인 지원을 부탁한다”고 강조했다.

브티엔록  베트남 상의 회장은 “박항서 감독 효과 등 그 어느 때보다 베트남의 한국 선호도가 높은 상황”이라며 “중소기업중앙회가 베트남에서 포럼을 개최한다면 당연히 베트남 상의 차원에서 할 수 있는 최선의 지원을 다 할 것이며 단순한 베트남 시장 조사차원을 넘어 베트남 정부 정책기조와 부합할 수 있는 포럼이 진행될 수 있기를 희망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