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스타트업Report... 스마트팜 바이오캡슐 ‘라이브케어’ 세계로 뻗어나가
[인터뷰]스타트업Report... 스마트팜 바이오캡슐 ‘라이브케어’ 세계로 뻗어나가
  • 박용우 기자
  • 승인 2019.06.19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라이크코리아 기술력 확인차 "UAE 차관보 등 정부 관계자 방한"
’라이브케어’ 설명듣는 UAE 사이프 알 샤아라 차관보(오른쪽 두번째)
’라이브케어’ 설명듣는 UAE 사이프 알 샤아라 차관보(오른쪽 두번째)

[창업일보 = 박용우 기자]  국내 스타트업 기업이 개발한 스마트팜 바이오캡슐 ‘라이브케어’(LiveCare)의 인기가 한국과 일본을 넘어 세계로 뻗어가고 있다.

첨단 ICT 기술을 축산업에 접목한 스마트팜 바이오캡슐 ‘라이브케어’(LiveCare)를 직접 체험하려고 열사와 사막의 대륙 중동지역 아랍에미리트(United Arab Emirates, 이하 UAE)에서 농업 관계자들이 방한한 것이다.

19일 스마트팜 바이오캡슐 전문기업인 ㈜유라이크코리아(uLikeKorea Inc., 대표 김희진)은 UAE 기후변화환경부 사이프 알 샤아라(Saif Al Shara) 차관보 등 UAE 대표단이 한국 첨단농업현장을 둘러보러 위해  방한해 지난 18일 전북 정읍에 소재한 스마트팜 목장을 방문하여 현장에서 바이오캡슐 ’라이브케어’(LiveCare) 시연과 설명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에 열린 ‘라이브케어’ 시연회에는 한국에서 개최되고 있는 ‘제2차 한.UAE농업협력위원회 회의’ 참석한 우리측 정부 관계자와 방한한 UAE측 단장인 UAE 기후변화환경부 사이프 알 샤아라(Saif Al Shara) 차관보, 모하메드 알 드한하니(Mohamed Al Dhanhani)국장, 알리 알 야마히(Ali Al Yamahi) 아부다비 농업식품안전청 국장, UAE 농식품대학 부학장인 에이샤 알 드하헤리(Dr. Ayesha Al Dhaheri) 박사 등 6명이 참가했다.

한.UAE농업협력위원회는 스마트팜 공동연구와 농식품 수출입 등 양국간 농업협력을 구체화하기 위한 실무논의와 한국 첨단 농업현장을 소개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금년부터 UAE 현지 실증을 수행중인 유라이크코리아는 축우 건강관리 서비스 ‘라이브케어(LiveCare)’를 선보인 축산 ICT 전문 기업으로,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 첨단생산기술개발사업 ‘축산 부문 ICT 융복합시스템’ 과제 주관사로 선정된 바 있다.

왼쪽에서 4번째 UAE 참관단 단장 사이프 알 샤아라(Saif Al Shara)차관보
왼쪽에서 4번째 UAE 참관단 단장 사이프 알 샤아라(Saif Al Shara)차관보

UAE 대표단들을 맞이 한 유라이크코리아 김희진 대표를 만나본다.

-18일 UAE대표단이 국내 목장을 방문했다고 하는데 

▶맞습니다. 지난 18일 전북 정읍에 소재한 스마트팜 목장을 방문하여 현장에서 바이오캡슐 ’라이브케어’(LiveCare) 시연과 설명회를 가졌습니다.

-UAE에서는 어떤 분들이 방문했나요 

▶한국에서 개최되고 있는 ‘제2차 한.UAE농업협력위원회 회의’ 참석한 농진청 등 우리측 정부 관계자와 UAE측 단장인 UAE 기후변화환경부 사이프 알 샤아라(Saif Al Shara) 차관보, 모하메드 알 드한하니(Mohamed Al Dhanhani)국장, 알리 알 야마히(Ali Al Yamahi) 아부다비 농업식품안전청 국장, UAE 농식품대학 부학장인 에이샤 알 드하헤리(Dr. Ayesha Al Dhaheri) 박사 등 6명이 참가했습니다.

-한.UAE농업협력위원회는 어떤 곳인가요 

▶한.UAE농업협력위원회는 스마트팜 공동연구와 농식품 수출입 등 양국간 농업협력을 구체화하기 위한 실무논의와 한국 첨단 농업현장을 소개하는 위원회입니다.

-유라이크코리아는 언제부터 UAE와 연관이 있었나요 

▶오래 전 부터 UAE는 관심도가 높았습니다만 작년도에 농림축산식품부의 2018년도 첨단생산기술개발사업 지정 과제 중 ‘축산 부문 ICT 융복합시스템 과제’ 주관기관으로 최종 선정되면서부터 본격화 되었습니다.

-유라이크코리아의 라이브케어는 어떤 제품인가요 

▶라이브케어는 축우에 IoT(사물인터넷) 기술이 집약된 바이오 캡슐을 경구투여해 가축의 위에서 체온과 활동량 등을 측정하고, 가축의 개별 데이터를 수집 및 분석하여 해당 개체의 질병, 발정, 임신 등을 진단하고 관리하는 축우 헬스케어 통합 솔루션입니다.

 6년간의 자체 연구개발(R&D)를 통해 개발된 라이브케어는 2015년 10월 국내에 첫 선을 보인 이래 국내 축산 시장을 비롯해 일본, 미국, 브라질, 호주, 뉴질랜드, 덴마크 등 글로벌 축산 시장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축우 헬스케어 서비스입니다.

특히, 라이브케어는 구제역을 비롯한 소의 식체, 괴저성 유방염, 유행열, 일본뇌염, 폐렴 등 다양한 질병의 예방과 조기치료가 가능하며, 발정시기와 출산시기까지 정확하게 예측할 수 있습니다.

-앞으로 UAE와는 어떻게 협력할 예정인지요 

▶유라이크코리아는 2019년부터 1년 9개월에 걸쳐 스마트축산 기술의 중동 상용화를 위한 UAE 현지 실증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해당 연구개발 프로젝트 진행을 위해 저전력 사물인터넷(IoT) 전용망인 LoRa망 기술 관련 전문 기업 및 국내 유수의 대학 연구진들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기술 고도화 R&D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UAE는 중동의 허브 국가로, 대한민국 정부와 경제, 농업, 기술 분야에 대한 협력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특히, 열악한 기후환경을 극복할 수 있는 IoT 기반의 첨단 농업기술 수출을 통해 UAE와의 경제협력을 대폭 강화해 나갈 방침입니다.

-앞으로의 계획이 있다면 

▶UAE 내 상용화와 더불어 추후 중동국가와 유럽, 중국 등 글로벌 축산 시장에 진출하기 위한 교두보로서 중요한 구심점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유라이크코리아가 독자 기술을 바탕으로 국내 최초로 개발한 바이오캡슐 ‘라이브케어’는 가장 까다로운 시장으로 꼽히는 일본 ‘와규(和牛)’ 농장에 한국기업 최초로 수출에 성공했으며, 유럽진출을 본격화하기 위해 덴마크에 유럽 법인을 설립할 예정입니다.라이브케어는 축우에 IoT(사물인터넷) 기술이 집약된 바이오 캡슐을 경구 투여해 가축의 위에서 체온과 활동량 등을 측정하고, 가축의 개별 데이터를 수집 및 분석하여 해당 개체의 질병, 발정, 임신 등을 진단하고 관리하는 축우 헬스케어 통합 솔루션이다.

특히, 인공지능(AI)기반 개체별 분석시스템을 통해 구제역을 비롯한 소의 식체, 괴저성 유방염, 유행열, 일본뇌염, 폐렴 등 다양한 질병의 예방과 조기치료가 가능하며, 발정시기와 출산시기까지 정확하게 예측할 수 있다.

유라이크코리아 김희진 대표는 “아랍에미레이트 현지에서 실증을 수행 중이다. 이번에 방한한 UAE참관단들의 관심도가 매우 높았다. 농림축산식품부와 상호 협조하여 대한민국 스마트축산 ICT 기술의 UAE 현지 수출을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김 대표는 “UAE 내 상용화와 더불어 추후 중동국가와 유럽, 중국 등 글로벌 축산 시장에 진출하기 위한 교두보로서 중요한 구심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한편, 유라이크코리아는 최근 일본 최대 IT 회사겸 세계적인 투자회사인 일본 소프트뱅크그룹(SoftBank Group Corp., 회장 손정의) 본사와 바이오캡슐 ‘라이브케어’(LiveCare) 서비스 호주 총판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