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트온 ‘센트마스터’, 소자본창업 무점포 창업으로 급부상
㈜센트온 ‘센트마스터’, 소자본창업 무점포 창업으로 급부상
  • 이무징 기자
  • 승인 2019.01.21 0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 = 이무징 기자] 1인 창업, 소규모 창업, 무점포 창업으로 각광받고 있는 프리미엄 향기마케팅 전문기업 ㈜센트온(대표 유정연)이 최근 서울 본사(서울시 강남구 선릉역 소재)에서 진행한 ‘센트온 정기 전략 워크샵’을 성료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워크샵에는 전국 120여명의 센트 마스터(Scent Master, 센트온의 향기 전문 교육을 이수한 가맹점주)가 참석하였다.

이 자리에서는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성장하고 있는 센트온 실적 등을 공유하고 지난 1년간의 센트마스터들의 노고를 치하하며, 2019년 사업계획 및 새롭게 출시할 제품에 대해 가맹 점주인 센트 마스터들과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다

센트온 유정연 대표는 “센트온은 매출 상승이 상승세다. 호텔, 리조트, 대형 쇼핑몰, 리테일샵 등에서 활용하던 향기마케팅이 대형 프리미엄 빌딩, 영화관, 자동차 전시장, 병원 및 요양시설 등 다양한 공간으로 확장되면서 수요가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다”고 밝혔다.

2019년 사업계획에 발표에 이어 센트마스터를 위한 조향 교육과 향기마케팅 성공사례를 통한 영업 노하우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특히 실제 영업 현장을 재현하여 영업노하우를 채득할 수 있도록 고안한 롤플레잉(Role-Playing) 영업 상담 실습은 센트 마스터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유대표는 “워크샵을 통해 센트온은 오픈데이나 정기교육 등과 같은 교육 제도를 강화할 뿐만 아니라, 정기 단합대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가맹점주들과의 소통에 힘쓸 계획이다”고 밝혔다.

다른 공간과 차별화되면서 브랜드나 공간 고유의 정체성을 담을 수 있는 향기마케팅의 특색이 부각되고 있다.

센트온 창업은 무점포, 소자본, 1인 창업이 가능한 아이템이다. 재고 부담이 없으며 점포가 필요 없기 때문에 초기 자본이 거의 들지 않는다. 혼자서도 운영이 가능하여 별도의 인건비가 들지 않으며, 시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것도 큰 장점이다.

2,000여개의 향 라이브러리를 보유하고 있으며, 세계 최고의 향기마케팅 기업인 센트에어, 에코미스트 사와 독점제휴 및 기업부설연구소(R&D센터)를 통해 다양한 종류의 향기와 제품을 선보이고 있는 센트온은 수요가 확대될 예정이어서 2019년 전망도 매우 밝은 편이다.

센트온 유정연 대표는 “취업시장이 갈수록 어려워지면서 창업을 꿈꾸는 젊은 예비창업자들과 여성창업자, 은퇴한 예비창업자들의 창업설명회 참여가 꾸준히 늘고 있다. 2019년에도 매달 창업설명회를 진행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