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에티오피아 청년 창업지원
LG전자, 에티오피아 청년 창업지원
  • 노대웅 기자
  • 승인 2018.11.29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에티오피아에 해외 첫 LG소셜캠퍼스 개소 
기자재, 실무교육 등 제공하고 창업지원 인력 운영
LG전자가 에티오피아 청년 창업을 지원한다. 사진 LG전자 제공
LG전자가 에티오피아 청년 창업을 지원한다. 사진 LG전자 제공

[창업일보 = 노대웅 기자] LG전자가 에티오피아 청년 창업을 지원한다.

LG전자는 에티오피아 수도 아디스아바바에 있는 ‘LG-KOICA 희망직업훈련학교’에서 LG소셜캠퍼스 창업지원센터 개소식을 열었다고 29일 밝혔다.

지난 27일 진행된 개소식에는 윤대식 LG전자 대외협력담당, 김윤호 LG전자 에티오피아지점장, 김동호 KOICA(한국국제협력단) 에티오피아사무소장, 메론 아르가오(Meron Argaw) 에티오피아 여성가족부 차관 등이 참석했다.

LG전자가 해외 직업훈련학교에 창업지원센터를 설립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와 KOICA가 함께 만든 LG소셜캠퍼스 창업지원센터는 ‘LG-KOICA 희망직업훈련학교’ 졸업 예정자 중 창업을 희망하는 학생들을 지원하는 곳이다. 비정부기구(NGO)인 월드투게더도 센터 운영에 참여하고 있다.

센터는 기본 기재자가 갖춰진 사무공간과 공용 공간을 지원한다. 또 법률, 마케팅, 리더십, 사업관리 등에 관한 실무교육 및 전문가, 선배 등을 통한 일대일 멘토링도 진행한다. 학생들을 위해 창업지원 전담인력도 배치한다. 

LG전자 윤대식 대외협력담당은 “LG소셜캠퍼스 창업지원센터의 지원을 받아 사회적으로 인정받는 기업이 탄생하기를 바란다”며 “에티오피아 청년들의 역량 향상과 자립을 지원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