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흥빈, 소공인들과 현장간담회 가져
김흥빈, 소공인들과 현장간담회 가져
  • 문이윤 기자
  • 승인 2018.08.08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공인들, "임대료·카드수수료 부담" 토로
김흥빈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은 7일 서울 문래동 '문래 기계금속 소공인특화지원센터'에서 집적지 소공인들과 만나 현장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제공
김흥빈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은 7일 서울 문래동 '문래 기계금속 소공인특화지원센터'에서 집적지 소공인들과 만나 현장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제공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김흥빈 이사장이 7일 서울 문래동 소공인들과 만나 현장의 어려움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소공인들은 임대료와 카드수수료 등에 대한 부담을 털어놨다.

김 이사장은 이날 오후 '문래 기계금속 소공인특화지원센터'에서 집적지 소공인들과 만나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공단은 소상공인의 경영애로를 살피고 혁신성장 기반 마련을 위한 현장소통 행보를 계속한다는 방침이다.

김 이사장은 "공단이 소공인의 시장 경쟁력과 자생력을 높이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겪고 있는 어려움에 대해 기탄없이 이야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명신기어 기공 이용현 대표는 "소공인 집적지 역시 젠트리피케이션 현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이 현실"이라며 "특히 문래동은 도시재생 및 도시환경정비구역, 예술창작 활동 등의 영향으로 임대료가 상승해 그 부담으로 집적지를 떠나는 소공인들이 발생하고 있어 대책마련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한부영 부영메탈 대표도 "소공인의 대금결제는 아직도 외상결제가 이루어지고 있는 면이 있다"며 "소공인 역시 이제는 신용카드 단말기를 통한 대금결제로 소액부실 채권방지가 필요하다. 카드수수료 인하가 절실하다"고 요청했다.

윤정호 문래소공인특화센터장은 "비교적 중소기업 납품을 위주로 하는 영세한 소공인들의 혁신성장을 위해서는 소공인들의 숙련된 기술과 디지털 제조기술의 융합이 필요하다"며 "스마트공장이 중소제조업체에 필수인 것처럼 소공인 역시 제품기획에서부터 시제품제작, 양산, 유통까지 가능한 스마트 제조혁신센터와 같은 혁신 모델을 지원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에 김 이사장은 "오늘 주신 모든 의견은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전달하겠다"며 "소공인의 혁신성장 모델이 될 수 있는 소공인 제조혁신센터에 대해서는 현실적으로 구체화할 수 있는지 적극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