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4 19:21 (월)
내일 공식입장, "방탄소년단 멤버 망자 명부, 단순 숫자 조합"
내일 공식입장, "방탄소년단 멤버 망자 명부, 단순 숫자 조합"
  • 이진영
  • 승인 2022.05.17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 = 이진영 기자]

드라마 '내일' 측이 극 중 망자(亡者) 명부에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들의 이름과 생년월일을 사용했다는 의혹에 대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MBC 금토드라마 '내일' 측은 5월 17일 다수의 매체에 해당 논란과 관련 "(명부 속 생년월일은) 단순 숫자 조합일 뿐 아무런 의도가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앞서 최근 온라인상에는 지난 4월 22일 방송된 '내일' 7회 속 한 장면을 비판하는 의견들이 올라왔다.

이날 방송에서 저승의 망자 명부를 수기로 작성하는 장면이 전파를 탄 가운데, 공개된 명부에는 방탄소년단 멤버 뷔의 본명(김태형)과 정국의 생년월일이 적혀 있었다. 

뷔의 경우에는 태어난 해는 달랐지만 이름과 생일이 같았고, 정국은 이름만 다를 뿐 생년월일이 같았다. 이에 망자 명부에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본명, 생년월일을 사용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 사실이 퍼지자 누리꾼들은 '내일' 시청자 게시판에 공식 사과 및 해당 장면의 삭제를 요구했고, 제작진은 "아무런 의도가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편 '내일'은 '죽은 자'를 인도하던 저승사자들이 이제 '죽고 싶은 사람들'을 살리는 저승 오피스 휴먼 판타지. 스스로 목숨을 끊는 사람들이 많아진 예상치 못한 상황에 저승의 균형이 깨질 위기에 처하자 위기관리팀이 신설되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아내고 있다. 매주 금, 토요일 오후 9시 55분 방송된다

사진 MBC '내일'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