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1 19:11 (금)
Special Report
1세대 온라인게임 ‘어둠의전설’, 유저와 추억 공유 위해 유튜브 방송 켰다
1세대 온라인게임 ‘어둠의전설’, 유저와 추억 공유 위해 유튜브 방송 켰다
  • 유연빈 기자
  • 승인 2022.04.22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사요약


넥슨은 22일 올해로 24주년이 된 온라인게임 ‘어둠의전설’에서 유저들과 추억을 공유하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유튜브를 개설해 인게임 실황을 중계하고 있다고 밝혔다. 넥슨 관계자는 "화려한 출연진이나 편집기술 전혀 없이 CCTV 형태로 게임 내 ‘밀레스 마을’과 ‘드라큐라의 성’ 현장을 들여다보는 콘텐츠로, 게임 내 유저들이 이벤트에 참여하고 대화를 나누는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방송은 4월 28일 오전 9시까지 24시간 계속해서 진행된다"고 말했다. 

[창업일보 = 유연빈 기자]

넥슨는 22일 클래식RPG 중 하나인 1세대 대표 온라인게임 ‘어둠의전설’은 올해로 서비스 24주년을 맞았다고 밝혔다.

넥슨 관계자는 "오랜 세월이 지나고 새로운 콘텐츠가 쏟아져 나오는 가운데 여전히 ‘어둠의전설’을 즐기고 추억하는 팬들을 위해 넥슨은 이번 4월 특별한 추억 공유 이벤트와 함께 유튜브 방송을 켰고, 팬들은 환호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벤트에 참여하고 영상을 접한 유저들은 ‘감동이네요’, ‘눈물 나네’, ‘미워할 수 없는 다섯 글자 어둠의전설’, ‘초딩 때부터 해왔다’ 등의 후기를 남겼다"고 전했다. 그는 "특히, 폭발적인 관심은 게임 플레이로 이어져 전년 동기 대비 이용자 수 143.7%,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16.4%로 큰 폭 상승하는 기록을 세움으로 레전드 타이틀로서 여전히 건재한 인기를 과시했다"고 밝혔다.

넥슨은 지난 4월 15일 ‘어둠의전설’ 공식 유튜브를 개설하고, ‘마이소시아에서 태어난 캐릭터 수‘, ‘남녀 성비’, ‘인기 직업순위’ 등 ‘어둠의전설’ 서비스 기록들과 ‘어둠추억공모전’에 응모된 사연 내용을 담아 제작한 ‘세오 200년’ 기념 영상을 공개했다. 이어 21일부터 ‘명작 PC RPG 어둠의전설, 실시간 근황(feat. 세오200년 이벤트)’이라는 제목의 유튜브 스티리밍 방송을 시작했다.

넥슨 측은 "화려한 출연진이나 편집기술 전혀 없이 CCTV 형태로 게임 내 ‘밀레스 마을’과 ‘드라큐라의 성’ 현장을 들여다보는 콘텐츠로, 게임 내 유저들이 이벤트에 참여하고 대화를 나누는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방송은 4월 28일 오전 9시까지 24시간 계속해서 진행된다"고 말했다. 

넥슨에 따르면 지난 4월 14일부터 시작해 오는 28일까지 이어지는 ‘세오 200년’ 이벤트는 성황리 진행 중이다. ‘어둠의전설’ 서비스 시작부터 지금까지 흐른 시간을 게임 내 시간 단위 ’세오력’으로 계산한 ‘세오 200년’ 이벤트에서는 ‘함께 지켜온 어둠의 시간 그리고 추억’이라는 부제를 걸고, 다채로운 참여형 미션을 통해 200년 기념으로 새롭게 제작한 ‘에인션트’ 외형 세트 등 보상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넥슨 이규택 라이브사업실장은 “’어둠의전설’은 아직도 많은 팬층을 확보하고 있는 타이틀로 넥슨에게도 매우 중요한 IP다”며 “지금의 이용자 눈높이에 맞는 다양한 서비스와 즐길 거리를 보다 적극적으로 확대해 나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