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ecial Report
PASS인증 '본인확인 서비스' 가입자 3500만
PASS인증 '본인확인 서비스' 가입자 3500만
  • 문이윤 기자
  • 승인 2021.08.23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 = 문이윤 기자]

본인인증 확인 서비스 ‘PASS’ 가입자가  3500만을 돌파했다.

통신3사가 운영하는 PASS는 ‘PASS인증서’, ‘본인확인 서비스’, ‘모바일운전면허 확인서비스’ 및 ‘QR출입증’ 등 서비스를 뛰어난 보안성과 편의성을 기반으로 운영하고 있다.

우선 ‘PASS인증서’는 화이트박스 암호화 기술을 통해 국내 최고 수준의 보안성을 구현한 인증 서비스로 생체 인증이나 6자리 핀 번호로 본인 인증을 완료하는 간결한 방식으로 이용할 수 있다. 현재 PASS인증서 발급 건수는 3200만에 달한다.

또한 국세청 홈택스/위택스, 행정안전부 정부24, 국민권익위원회 국민신문고 등 많은 공공 사이트에서 이 간편 로그인을 제공하고 있으며, 전국의 편의점과도 협력해 신분증명에 활용되고 있다.

최근에는 PASS인증서와 본인확인 서비스를 질병관리청의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에 도입해 쉽고 빠른 백신 예약을 제공 중이다. 국민들이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을 위해 통신3사의 인증을 사용한 횟수는 2주 동안 1200만건을 넘어섰다.

PASS 본인확인서비스는 국내 2만여개의 사이트에서 ‘휴대폰 본인인증’이라는 이름으로 필수적으로 이용되고 있다.

또 ‘모바일운전면허 확인서비스’는 PASS 인증 앱에 본인 명의 운전면허증을 등록해 온·오프라인에서 운전 자격 및 신분을 증명하는 서비스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ICT 규제샌드박스를 통해 국내 최초로 상용화된 디지털 공인 신분증이다.

그 외 ‘PASS QR출입증’은 집단 감염 위험이 높은 시설을 출입할 때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전자출입명부 서비스로 스마트폰 바탕 화면에 위젯을 등록해 간편하게 QR출입 등록을 할 수 있도록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PASS에는 통신사만 할 수 있는 실시간 휴대전화 명의 기반 확인과 블록체인 기반 위·변조 차단 기술 및 보안 키패드 등 보안 솔루션이 적용돼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다. 앞으로도 통신3사는 비대면 시대를 맞아 모바일 인증서비스가 지속 활성화되고 있는 점을 감안해 전용 네트워크와 암호화 시스템으로 국민들이 보안 우려 없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PASS 인증 서비스를 지속 고도화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