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회원전용
[기획소설]지식창업성공기(9) 지식창업성공시스템
[기획소설]지식창업성공기(9) 지식창업성공시스템
  • 권영석
  • 승인 2019.07.18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전무와의 다섯 번째 만남은 특별한 약속을 하지 않았다.

사실 그는 매일 은행나무 옆 공터에 있었기 때문에 언제든 마음만 먹으면 만날 수 있었다. 나는 그동안 지식창업을 책 쓰기로만 생각했다. 대다수 사람들이 그렇게 생각하고 있다. 지식창업이란 개념도 없었다.

회원용 기사 입니다.
로그인 후 이용해 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