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17:39 (토)
Special Report
김병관 “GTX 성남역에 SRT 신설 추진”..."성남역, GTX-SRT-경강선 트리플 역세권 만들 것"
김병관 “GTX 성남역에 SRT 신설 추진”..."성남역, GTX-SRT-경강선 트리플 역세권 만들 것"
  • 손우영 기자
  • 승인 2022.05.18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 = 손우영 기자]

경기 성남분당갑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김병관 후보는 18일  “GTX 성남역에 SRT 신설 추진”, 성남역, GTX-SRT-경강선 트리플 역세권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김 후보는 이날 오후 1시 성남 분당구 이매동 GTX 성남역 공사 현장을 방문한 뒤 현황을 청취하고 지하 50미터 건설 현장까지 내려가 진척 상황을 점검하고 이같이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김병관 후보는 18일  “GTX 성남역에 SRT 신설 추진”, 성남역, GTX-SRT-경강선 트리플 역세권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김 후보는 현장에서 성남역과 그 주변을 GTX와 경강선에 더해서 SRT까지 정차하는 ‘트리플 역세권’으로 개발하겠다는 공약을 발표하고, 분당·판교 철도교통의 판을 바꾸겠다는 확고한 의지를 밝혔다.

김 후보는 “분당·판교는 시세(市勢)나 서울 남부라는 입지에도 불구하고 SRT를 이용하려면 수서나 동탄까지 가는 등 불편했다”며 “기존 경강선에 GTX와 SRT까지 복합환승센터로 연결되어 ‘트리플 성남역’이 생기면 분당 판교에서 고속철도 이용이 훨씬 편리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김 후보는 이어 “지하철 8호선과 3호선 연장, 성남도시철도 조기 착공 등도 신속하게 추진해서 분당·판교 철도교통의 판을 바꾸겠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