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ecial Report
"공공급식통합플랫폼 전국 순회 교육 실시"...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경남도 시작으로 전국 지자체 57회 추진
"공공급식통합플랫폼 전국 순회 교육 실시"...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경남도 시작으로 전국 지자체 57회 추진
  • 김희진 기자
  • 승인 2022.05.17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17일 경남도를 시작으로 공공급식통합플랫폼 전국 순회교육 실시했다고 밝혔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17일 경남도를 시작으로 공공급식통합플랫폼 전국 순회교육 실시했다고 밝혔다.

 

[창업일보 = 김희진 기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17일 오는 9월 ‘공공급식통합플랫폼’ 오픈에 앞서 사용자의 시스템 사용 편의를 돕기 위한 전국 순회 교육에 나선다고 밝혔다. 

공사 관계자는 "17일 경상남도 지자체 담당자 교육을 시작으로 서울, 대전, 충남, 충북 등 전국 15개 시‧도에서 총 57회에 걸쳐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한 "공공급식 계약담당자와 영양사·영양교사, 급식지원센터 담당자 등 1만 2천여 명을 대상으로 공공급식통합플랫폼의 사용자 이용방법(UI/UX)과 신규 기능 등을 집중 교육한다"고 밝혔다. 

그는 "공공급식통합플랫폼은 공사가 운영하는 학교급식전자조달시스템(eaT)의 기능을 한층 개선한 버전이다.  클라우드 기반 운영체계로 전환하고 시스템을 기능 중심에서 사용자 중심으로 개편해 편의성을 높였다"고 밝혔다.

그는 특히 "과거 수·발주에 한정돼 있던 급식지원센터의 기능을 농가 매입처 관리부터 물류‧재고 관리까지 확대하고, 센터 간 거래기능을 신규 추가해 지역에서 생산되는 농수축산물을 공공급식을 통해 계획 생산하고 소비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한 "학교 외 공공분야 수요처가 이용 가능토록 기능을 고도화해 유치원·어린이집·사회복지시설·군부대 등 각 수요처 특성에 맞게 시스템 활용이 가능해졌으며, 이번 순회 교육에서 사용자별 맞춤형 교육을 통해 더욱 편리해진 수·발주 및 계약기능을 누구나 손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윤영배 농수산식품거래소 본부장은 “기존 사용자들이 새롭게 개편되는 공공급식통합플랫폼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전국 어디든 교육수요가 있는 곳이라면 사전 교육을 진행할 것”이라며, “하반기에도 신규 사용자를 더욱 발굴하고 교육 대상에 맞는 맞춤교육을 진행하는 등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