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ecial Report
미연 솔로데뷔, "신보 '마이', 미연 그 자체로 가득 채운 앨범"
미연 솔로데뷔, "신보 '마이', 미연 그 자체로 가득 채운 앨범"
  • 이진영
  • 승인 2022.04.27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 = 이진영 기자]

걸그룹 (여자)아이들의 미연이 솔로 데뷔 앨범을 통해 기존 색과 다른 변화를 시도한다.

27일 오후 서울 합정동 모처에서 미연의 첫 솔로 미니 앨범 '마이(MY)'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신보 '마이'는 미연의 약자 MY와 '나'라는 의미를 포괄한 중의적 표현으로, 미연 그 자체로 가득 채운 앨범이다. 보고 있으면 미소 짓게 하고 존재만으로도 행복을 전하는 미연의 이야기로 고스란히 채웠다.

타이틀곡 'Drive(드라이브)'는 '자신의 색깔을 지키며 나아가려는 마음을 잃지 말자'는 메시지를 담았다. 어려움 속에서도 자신을 지켜내는 이들에게 보내는 응원이 담겼다. 신보에는 '드라이브' 외에도 'Rose(로즈)', 'Softly(소프틀리)', 'TE AMO(떼 아모)', 'Charging(차징)', '소나기'까지 총 6곡이 수록됐다.

곡에 대해 미연은 "처음 들었을 때 우리 아이들이 했던 곡과도 다르고, 지금까지 불렀던 곡들과도 거리가 있다고 생각했다. 이번 앨범에서는 새로운 모습, 편안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어 적합하다 생각했다. 봄 날씨와도 잘 어울려 즐겁게 들으실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미연은 "변화라는 건, 꼭 어떤 콘셉트를 시도하겠다, 어떤 변화를 주겠다는 아니었다. 그냥 초심으로 돌아가서 순수한 마음으로 앨범을 만들고 싶었다. 그런 모습이 어떻게 보면 콘셉슈얼한 아이들 음악과도 다르게 다가갈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해 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번 앨범은 미연이 솔로로서 처음 발표하는 앨범이다. 앨범명은 미연의 약자 MY와 ‘나’라는 의미를 포괄한 중의적 표현으로, 미연 그 자체로 가득 채운 앨범이다.

앨범에는 타이틀곡 '드라이브'를 비롯해 봄 내음 물씬 나는 리드미컬한 곡 ‘Rose’부터 알앤비&펑크 장르의 알콩달콩하고 귀여운 감정을 담은 ‘Softly’, 파워풀하면서도 부드러운 보컬의 매력을 엿볼 수 있는 곡 ‘TE AMO’, 평범한 발라드곡 같지만, 실험적인 리듬 사운드가 인상적인 ‘Charging’, 아름다운 기타 선율과 감성적인 멜로디가 돋보이는 발라드곡 ‘소나기’까지 6곡이 수록됐다. 마지막 트랙 '소나기'는 미연이 직접 가사를 썼고 (여자)아이들 우기가 작곡에 참여해 힘을 보탰다.

이 중 '소나기'에 대해 미연은 "우기가 나에게 선물해준 곡이다. 우기가 곡을 써줬고 내가 처음으로 작사에 참여했다"고 말했다. 그는 "20대 초반에 썼던 글들을 다시 보다가, 곡의 비트, 분위기와 잘 맞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들어 바르게 진행된 곡"이라 말했다.

미연은 "당시엔 일기도 썼고, 잊고 지냈는데 20대 초반에 내가 감성적이었더라. 감정이 많았고 질풍노도의 시기다 보니 여러 감정을 많이 써놨더라. 원래는 밝은 가사의 곡이었는데 계속 듣다 보니 슬프게 들리더라. 우기에게 방향을 바꿔보자고 이야기해서 탄생한 곡"이라 곡 탄생 비화를 귀띔했다.

미연의 첫 솔로 앨범 '마이'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미연 SN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