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ecial Report
소진공 조봉환 이사장, 공주시 섬유제조 소공인 현장 애로 청취
소진공 조봉환 이사장, 공주시 섬유제조 소공인 현장 애로 청취
  • 이정우 기자
  • 승인 2022.04.14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 14일 공주시 소공인 집적지인 공주 복합지원센터를 방문, 현장소통 간담회에 참석해 섬유제조 소공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창업일보 = 이정우 기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조봉환 이사장은 14일 공주시 소공인 집적지인 공주 복합지원센터를 방문, 현장소통 간담회에 참석해 섬유제조 소공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충남 공주시 유구읍에 위치한 공주 복합지원센터는 소공인의 기획‧디자인, 제품 개발, 전시‧판매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복합지원 공간으로 ‘21년에 4월에 개소했다. 
 
소공인 복합지원센터는 신소재 개발이나 샘플제작에 필요한 제조‧가공, 계측‧검사, 포장‧배송 등의 공용장비 구축은 물론, 집적지 고객‧바이어가 우수제품을 한 곳에서 관람하고 해당 매장을 찾을 수 있도록 전시장을 구성하였으며, 소공인 협업을 통한 비즈니스 모델 발굴을 위해 관련 교육을 지원하는 공간이다.  

이날 간담회에는 업력 20년 이상의 소공인 업체 대표들이 함께 했다. 한복지, 매트리스 원단, 남성복‧여성복 원단 등을 생산하고 있는 대표들로 현재 코로나로 인한 원자재값 급등으로 인하여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호소했다. 

조봉환 이사장은 “최근 코로나19 등 국제정세 악화로 원자재값이 상승하면서 제조업계의 어려움이 날로 더해지고 있다”며,“소공인 판로개척, 혁신기반조성, 자금지원 등 지원방안을 다각도로 검토하여 위기극복을 지원하고, 경쟁력 강화를 돕겠다”고 전했다.
 
조 이사장은 기획예산처 산업재정과장, 기획재정부 공공정책국장, 중소벤처기업부 중소기업정책실장을 거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을 이끌고 있는 소상공인 정책 전문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