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3 06:58 (일)
Special Report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제주지역 친환경‧저탄소 농업 활성화 모색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제주지역 친환경‧저탄소 농업 활성화 모색
  • 김희진 기자
  • 승인 2022.04.08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춘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첫째줄 좌측2번째)은 8일 제주보타리농업학교(대표 김형신. 첫째줄 좌측3번째)) 방문했다. 

[창업일보 = 김희진 기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은 “제주는 월동채소의 주산지로 수매비축과 타작물 전환 등 선제적 수급관리 뿐만 아니라, 품목별 수출 특화전략으로 수출확대에도 힘써줄 것”을 강조했다.

김 사장은 8일 공사 제주지역본부를 방문하여 올해 업무계획을 보고받고 이같이 말했다. 

김 사장은  이어 제주시 애월읍 소재 제주보타리농업학교(대표 김형신)를 찾아 청정 제주의 친환경‧저탄소 농업현장을 둘러보고 안전한 먹거리 생산을 위한 친환경 농업 활성화 방안을 모색했다.

제주보타리농업학교는 친환경 농업의 선구자이며, ‘대한민국 최고농업기술명인’인 김형신 대표가 운영하는 농장이자 친환경 청년농업인을 육성하는 학교이다.

김 대표는 제주형 보타리농법으로 불리는 친환경 생태농업기술 보급에 힘쓰면서 저탄소 농업기술로 생산한 저탄소 인증 농산물과 가공식품을 백화점과 학교급식 등에 공급하고 있다. 

김사장은 “전체 온실가스 배출량의 31%가 먹거리에서 나오는 만큼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기존 관행농업을 탈피한 친환경농업의 보급과 확산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공사도 앞으로 친환경‧저탄소 농업 활성화 및 농산물 소비 확대로 탄소 배출을 줄여저탄소 식생활 문화 확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