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ecial Report
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 중국 공개 테스트(OBT) 26일 시작
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 중국 공개 테스트(OBT) 26일 시작
  • 채수연 기자
  • 승인 2022.04.06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요약


펄어비스는 6일 검은사막 모바일의 중국 공개 테스트(OBT)가 26일 시작한다고 밝혔다. 펄어비스 관계자는 "검은사막의 경우 텐센트, 아이드림스카이가 공동 서비스 맡았으며 중국 게임 전문 사이트 17173 ‘이용자가 선정한 올해 가장 기대되는 게임’ 뽑혔다"고 말했다. 그는 "모든 모바일 기기 지원하며 QQ·위쳇 등 40여개의 플랫폼에서 다운로드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창업일보 = 채수연 기자]

펄어비스는 6일 ‘검은사막 모바일’의 중국 공개 테스트(OBT)를 26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펄어비스 관계자는 "검은사막 모바일의 중국 서비스는 텐센트와 아이드림스카이가 공동으로 맡는다. 안드로이드(AOS) 및 애플(IOS) 기기를 모두 지원하며, 중국 이용자들은 QQ 및 위쳇 등 40여개의 플랫폼에서 플레이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 서비스를 기념해 론칭 파티인 ‘판타지 어드벤처 나이트’를 26일 개최한다. 중국의 유명 e스포츠 선수이자 방송인 ‘PDD’와 1,000만 팔로워를 보유한 BJ ‘대사마(大司马)’, 인기 배우 ‘장전단(张全蛋)’ 등 다수의 인플루언서가 참여해 이용자들과 소통하며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중국 현지에 맞는 콘텐츠와 서비스를 위해 총 3차례의 테스트와 비공개 베타 테스트(CBT)를 진행했다. 중국 게임 전문 사이트 ‘17173’ 이용자가 선정한 게임플레이어 어워드 ‘올해 가장 기대되는 게임’으로 선정되어 중국 이용자들의 큰 주목을 받았다"고 말했다.

최서원 검은사막 모바일 중국 총괄 디렉터는 "중국 서비스 위해 퍼블리셔와 긴밀히 협업하며 현지화 작업에 많은 시간과 노력을 쏟았다"며 "안정적인 운영을 기반으로 이용자들이 만족할 수 있는 게임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검은사막 모바일은 PC 원작 '검은사막'을 모바일로 재해석한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이다. 글로벌 누적 다운로드 수는 3,600만을 넘어섰다. 펄어비스 자체 게임엔진으로 만든 수준 높은 그래픽과 액션성을 극대화한 타격감, 커스터마이징 등 높은 게임성을 인정받아 2018년 대한민국 게임대상 6관왕을 수상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