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ecial Report
펄어비스 정경인 "우크라이나 긴급 의료 지원금 1억원 기부"
펄어비스 정경인 "우크라이나 긴급 의료 지원금 1억원 기부"
  • 김지수 기자
  • 승인 2022.03.04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요약


펄어비스는 4일 우크라이나 긴급 의료 지원금으로 1억원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펄어비스 관계자는 "국제의료구호단체 ‘국경없는의사회’ 통해 기부할 예정"이며 "이번 지원금은 우크라이나 구호 활동을 위한 인력 및 응급 치료 키트 등 물품 확보에 사용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경인 펄어비스 대표는 “전쟁으로 고통을 받고 있는 우크라이나를 위해 인도적 차원에서 기부를 결정했다”고 밝히며 “의료 지원이 필요한 곳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경인 펄어비스 대표는 “전쟁으로 고통을 받고 있는 우크라이나를 위해 인도적 차원에서 기부를 결정했다. 의료 지원이 필요한 곳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창업일보 = 김지수 기자]

펄어비스가 전쟁으로 고통받고 있는 우크라이나를 위한 긴급 의료 지원금 1억원을 기부한다고 4일 밝혔다.

펄어비스 관계자는"기부금은 국제의료구호단체인 ‘국경없는의사회’를 통해 성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긴급 의료 지원금은 우크라이나 및 주변국의 부상자 응급 치료 키트 배포, 원격 의료 교육 제공, 구호활동을 위한 필수 인력 및 물품 확보 등에 사용된다"고 말했다. 

정경인 펄어비스 대표는 “전쟁으로 고통을 받고 있는 우크라이나를 위해 인도적 차원에서 기부를 결정했다”고 밝히며 “의료 지원이 필요한 곳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펄어비스는 지역 사회 및 세계적 재난으로 인한 도움이 필요한 곳에 기부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2020년 산불 피해를 받은 호주와 지진으로 큰 피해를 입은 터키에 각각 1억원 기부, 전 세계 인도적 위기에 처한 환자 대상, 의료 지원 활동을 위해 '국경없는의사회'에 매년 기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소외 계층과 의료진들을 위해 5억원의 성금 전달, 안양시 아동양육시설 ‘보호종료아동 지원사업’ 후원 등 다양한 기부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펄어비스는 국내 최고 수준의 개발력을 보유한 글로벌 게임 회사로서 검은사막, 검은사막 모바일, 검은사막 콘솔 전 세계에 성공적으로 서비스하며 글로벌 게임 회사로 입지를 확고히 했다.  

검은사막 IP는 전 세계 누적 가입자 수 4천만명을 돌파했고 현재 150개 국가에서 12종의 언어로 서비스되고 있다. 신작 ‘붉은사막(Crimson Desert)’, ‘도깨비(DokeV)’, ‘플랜 8(PLAN 8)’을 개발 중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