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썸플레이스 사과!
투썸플레이스 사과!
  • 이진영
  • 승인 2022.01.14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 = 이진영 기자]

커피 프랜차이즈 전문점 투썸플레이스가 방문한 고객을 대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여부에 따라 음료 컵에 색깔을 구분해 스티커를 부착하는 방식이 논란이 되자 사과하고 이를 전면 중단했다.

투썸플레이스 관계자는 14일 "매장 이용 고객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강화된 방역수칙을 적극 준수하고자 시행한 것이었으나 그 취지와는 다르게 고객에게 불편을 드린 점 송구하다"며 "고객의 의견을 수렴해 스티커 운영은 바로 중단했다"고 밝혔다. 

앞서 투썸플레이스는 백신 미접종자 고객 컵에 접종자와 다른 색깔의 스티커를 붙여 제공해 논란이 됐다. 백신 미접종자를 차별한 것이 아니냐는 지적이다.

그러나 이번 조치는 백신미접종자가 매장 이용 도중 합석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조치라는 설명이다. 지난달 시행한 특별방역대책에 따르면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사람은 혼자서만 식당이나 카페를 이용할 수 있다. 이를 어길 경우 이용자에게는 회당 과태료 10만원을, 사업주는 1차 150만원과 2차부터 300만원을 물어야 한다.

투썸플레이스 관계자는 "매장 이용 고객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강화된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기 위한 조치였다"며 "정부 방역지침이 변경될 때마다 가이드를 세부 조정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사진출처 직장인 커뮤니티 ‘블라인드’ 갈무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