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1 09:51 (토)
Special Report
넥슨, ‘FIFA 온라인 4 eK리그 챔피언십’ 진출팀 가리는 클럽 디비전 프리시즌 본선 진행
넥슨, ‘FIFA 온라인 4 eK리그 챔피언십’ 진출팀 가리는 클럽 디비전 프리시즌 본선 진행
  • 유연빈 기자
  • 승인 2022.01.12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요약


넥슨은 오는 14일부터 16일까지 ‘FIFA 온라인 4 eK리그 챔피언십 2022 시즌1’에 진출할 4개팀을 선발하는 ‘클럽 디비전 2022 프리시즌’ 본선을 진행다고 12일 밝혔다. 넥슨 관계자는 "이번 프리시즌 본선 1위부터 4위팀에게는 시즌1 진출권과 함께 파격적으로 매달 600만 원씩 운영비를 지급한다"고 말했다. 한편 주관 방송사는 샌드박스 네트워크이다. 

 

[창업일보 = 유연빈 기자]

넥슨은 12일 온라인 축구 게임 ‘EA SPORTS™ FIFA Online 4(이하 ‘FIFA 온라인 4’)’의 ‘eK리그 챔피언십 2022 시즌1’에 진출할 4개팀을 선발하는 ‘클럽 디비전 2022 프리시즌’ 본선을 오는 14일부터 16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넥슨은 "올해 5월 개최하는 ‘FIFA 온라인 4 eK리그 챔피언십’은 K리그와 함께하는 ‘FIFA 온라인 4’ 한국 최상위 정규 리그다. 국내에서 실력 있는 프로팀과 가능성 있는 신생팀, 그리고 K리그 구단 대표팀들이 함께 경쟁하며, 나아가 국제대회까지 연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앞서 넥슨과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업무협약을 맺고 ‘FIFA 온라인 4 eK리그 챔피언십’ 공동 마케팅, ‘FIFA 온라인 4’와 K리그 간 협업 등에 긴밀한 협력을 약속한 바 있다.

이번 첫 번째 디비전 프리시즌에서는 각 K리그 구단 대표로 선발된 22개팀들이 6개 그룹으로 나뉘어 풀리그를 치른다. 승점을 착실히 쌓은 각 그룹 1, 2위 12개팀은 16강 토너먼트로 직행하며, 3위팀들과 4위팀들은 같은 순위끼리 별도 토너먼트를 실시해 16강 토너먼트 진출팀을 가린다.

넥슨은 치열한 경쟁을 뚫고 토너먼트 1위부터 4위에 오른 4개팀에게 ‘FIFA 온라인 4 eK리그 챔피언십 2022 시즌1’ 진출권과 함께 올해 4월 개막하는 국제대회 ‘EA Champions Cup(EACC) Summer 2022’ 한국대표 선발전의 참가자격을 부여한다.

또, 파격적으로 매달 600만 원씩 운영비를 지급하며, 이번 대회 상금으로 넥슨캐시 300만 원과 함께 1위팀과 2위팀에 각각 1,500만 원과 900만 원을, 3위팀과 4위팀에게는 각각 600만 원과 300만 원을 제공한다.

넥슨 박정무 그룹장은 “‘FIFA 온라인 4 eK리그 챔피언십 2022 시즌1’ 도약을 위한 첫 걸음에 함께해준 선수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유기적인 리그 생태계를 조성해 리그 참여와 관전 모두에서 더욱 새로운 재미, 경험을 제공해드릴 수 있도록 준비할 테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FIFA 온라인 4 eK리그 챔피언십 2022 시즌1’의 진출팀을 가리는 두 번째 디비전 프리시즌 본선은 2월 개막할 예정으로, 신생 아마추어팀과 스폰서팀이 참여한다. 이번 ‘클럽 디비전 2022 프리시즌’ 본선에 대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FIFA 온라인 4’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