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3 13:39 (월)
Special Report
이동원 별세
이동원 별세
  • 이진영
  • 승인 2021.11.14 2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 = 이진영 기자]

‘향수’, ‘가을편지’ 등으로 1980∼1990년대 사랑받은 가수 이동원이 지병인 식도암으로 별세했다. 향년 70세.

가요계에 따르면 이동원은 개그맨 전유성이 있는 전북 남원으로 옮겨 투병 생활을 하던 중 14일 오전 4시께 전유성이 임종을 지킨 가운데 세상을 떠났다.

한 가요계 관계자에 따르면 전유성이 과거 이동원의 집에서 산 인연이 있어, 이동원이 말년에 남원의 전유성 집에서 함께 지냈다.

1951년 부산에서 태어난 고인은 이북 출신 부모를 따라 이듬해 상경한 그는 서울에서 줄곧 살다 1970년 솔로 가수로 데뷔했다. 1989년 발매한 앨범 ‘그곳이 차마 꿈엔들 잊힐리야!’의 수록곡 ‘향수’가 크게 히트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향수’는 정지용 시인의 동명의 시에 곡을 붙인 노래로 고향에 대한 그리움을 표현한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이외에도 이동원은 ‘명태’(양명문 시인), ‘물나라 수국’(김성우 시인) 등 아름다운 시에 곡을 붙인 노래를 즐겨 불렀다.

방송인 정덕희 교수와 가수 조영남 등 이동원의 지인들은 오는 22일 그를 위한 사랑의 음악회를 준비 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고(故) 이동원의 빈소는 동국대일산병원 장례식장 15호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16일 오전 11시 30분이다.

사진 MBC TV 화면 캡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