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6 09:29 (토)
창업전략
나경원, '대장동 개발사업' 관련 허위사실 "명예훼손죄 고발 조치키로"
나경원, '대장동 개발사업' 관련 허위사실 "명예훼손죄 고발 조치키로"
  • 성창일 기자
  • 승인 2021.09.25 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 = 성창일 기자]

나경원 전 자유한국당(현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24일 대장동 개발사업에 관한 의혹을 강하게 반박하고, 인터넷상에 허위사실을 유포한 자들을 명예훼손죄로 고발 조치한다고 밝혔다. 

나 전 원내대표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배우자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대장동에 토지를 보유하고는 있는 것은 사실이나 해당 토지는 대장동 개발사업과 전혀 무관함에도 마치 나 전 원내대표가 대장동 개발에 대해 미리 알고 취득하여 특혜를 입은 것처럼 허위 사실이 확산되고 있어 고발 조치를 결정하였다"고 말했다. 

나 전 원내대표는 구체적으로 “해당 토지는 배우자가 나 전 원내대표와 결혼하기 이전인 1988. 6.에 취득한 것으로, 이 사건 대장동 개발사업의 토지와는 상당한 물리적 거리가 있을 뿐 아니라 송전탑이 설치되어 있어서 매매 및 이용이 불가능하여 투자 가치가 전혀 없는 토지”라고 설명했다.

나 전 원내대표는 명백한 허위사실을 유포하여 나 전 원내대표의 개인의 명예를 실추시키는 것을 넘어서 ‘국민의힘 게이트’라는 거짓 프레임을 씌워 내년 대통령 선거에서 유권자들의 올바른 판단을 저해하려고 하는 움직임으로 보고 부득이 고발 조치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