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ecial Report
넷마블에프앤씨, 자회사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 설립
넷마블에프앤씨, 자회사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 설립
  • 유연빈 기자
  • 승인 2021.08.3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 = 유연빈 기자]

넷마블에프앤씨가 자회사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한다.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개발 자회사 넷마블에프앤씨(대표 서우원, 정철호)가 지분 100%를 출자해 자회사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Metaverse Entertainment Inc.)’를 설립했다고 31일 밝혔다.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는 넷마블에프앤씨 서우원 공동대표가 대표직을 겸하고, 가상현실 플랫폼 개발 및 버츄얼 아이돌 매니지먼트 등 게임과 연계된 메타버스 콘텐츠 제작과 서비스 사업을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서우원 대표는 “게임과 연계한 메타 아이돌, 메타 월드 등의 다양한 콘텐츠로 새로운 메타버스 세계를 창출하기 위해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하게 됐다”며 “앞으로 다양한 플랫폼과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며, 글로벌 메타버스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홈페이지를 오픈하고, 향후 진행 사항에 대한 정보를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넷마블에프앤씨는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 등을 제작, 국내외 성과를 통해 탄탄한 개발력을 인정받은 모바일 게임 개발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