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회원전용
폐광지역특별법 개정안’ 국회 본회의 통과...2045년까지 20년 연장
폐광지역특별법 개정안’ 국회 본회의 통과...2045년까지 20년 연장
  • 윤삼근 기자
  • 승인 2021.02.27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상범 의원
유상범 의원

[창업일보 = 윤삼근 기자]

‘폐광지역 개발지원에 관한 특별법(폐특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26일 국회는 이날 오후 본회의를 열고 현행 2025년까지인 효력을 2045년으로 ‘20년 연장’하는 내용의 폐특법 개정안을 의결했다.

또한 향후 시효가 도래하는 2045년 폐광지역의 경제진흥상황 등 법의 목적이 달성됐는지 평가한 후 존속 여부를 다시 결정한다는 내용의 단서조항을 포함시켜 사실상 항구화의 근거를 마련했다.

아울러 강원랜드의 폐광기금 납부 기준 역시 현행 이익금의 25%에서 매출액의 13%로 산정 방식을 변경해 보다 안정적인 재원 확보 기틀을 마련했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유상범  “정부의 강력한 반대에도 불구하고 개정안의 극적인 여야 합의를 이끌어 내신 이철규 의원님과 오랜 시간 함께 싸워 주신 폐광지역 주민들께 감사드린다”며 “낙후된 폐광지역 경제와 주민 생활 향상을 위해 계속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