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회원전용
아파트 청약 당첨자 78.4%가 무주택자
아파트 청약 당첨자 78.4%가 무주택자
  • 김진우 기자
  • 승인 2021.01.20 0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서울의 아파트 청약당첨자 99.8%가 무주택자인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해 서울의 아파트 청약당첨자 99.8%가 무주택자인 것으로 밝혀졌다.

[창업일보 = 김진우 기자]

지난해 전국 아파트 청약 당첨자 19만 7094명 가운데 78.4%인 15만4,540명이 무주택자인 것으로 밝혀졌다. 

특히 서울 아파트 청약 당첨자 99.8% 무주택자인 것으로 확인돼 도심내 아파트 공급을 확대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20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소병훈 의원이 국토교통부가 제출한 2020년 아파트 청약 당첨자 현황을 분석한 결과 2020년 전국 아파트 청약 당첨자 19만 7094명 가운데 78.4%인 15만 4540명이 무주택자였으며, 서울 아파트 청약 당첨자 1만 1441명 가운데 99.8%인 1만 1383명이 무주택자인 것으로 확인됐다.

하지만 서울 아파트 청약 당첨자의 99.8%가 무주택자였음에도 불구하고 2020년 서울의 아파트 평균 청약 경쟁률은 89.8대1로 2019년 대비 2.8배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특히 서울 상일동 ‘고덕 아르테스 미소지움’에서는 1순위 청약 경쟁률이 서울 지역 역대 최고 수준인 537대1을 기록하는 등 서울의 아파트 청약 열기는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소병훈 의원은 “서울아파트 청약 당첨자의 99.8% 무주택자였음에도 불구하고 서울의 아파트 청약 경쟁률이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한 것은 그만큼 서울에 아파트 수요가 많다는 것을 의미한다”면서 “정부가 설 연휴 전에 발표할 주택공급대책에 무주택자들을 위한 대규모 아파트 공급 계획을 담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