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론음식배달 "실험으로 증명했다"
드론음식배달 "실험으로 증명했다"
  • 김진우 기자
  • 승인 2020.09.20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 = 김진우 기자]

드론으로 실제로 음식을 배달하는 과정을 실증했다. 19일 국토교통부는 5대의 드론을 활용한 음식배달 실증실험을 세종 호수공원 일대에서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실험관계자는 5대의 드론을 2개 지역으로 나눠 띄웠다.  3대의 드론은 세종호수 공원에서 2.5km 거리에 있는 세종시청에서 출발하여 금강을 가로질러, 그리고 2대의 드론은 1.5km 거리에 있는 나성동 상업지구의 고층빌딩 숲을 통과하게 했다. 배달품목과 실험목표는 마스크와 손세정제, 그리고 다양한 음식을 평균 10분 내에 배달하는 과정이었다.

드론으로 실제로 음식 및 물건을 배달하는 과정을 실험에 성공했다. 화살표는 배달거리. 사진 국토부 제공
드론으로 실제로 음식 및 물건을 배달하는 과정을 실험에 성공했다. 사진 국토부 제공
사진 국토부
사진 국토부

실험관계자는 "이번 실험을 통해 실제 도심환경에서 안전한 중장거리 드론배달 서비스의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실험성공을 밝히면서 "다수 드론의 자동 이착륙과 경로비행, 드론배달 전용 앱을 이용한 주문과 배송확인, 드론 스테이션 활용 등 적용 가능한 기술들도 함께 실증했다"고 밝혔다. '우리 생활을 편리하게 하는 안전한 드론'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실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전 홍보 없이 진행되었으며 당일 세종 호수공원을 찾은 시민들이 자연스럽게 체험해 보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두산 DMI, 엑스드론, 피스퀘어, 피엔유드론 등 국내 최고의 드론기업들이 이번 실험에 참여했다. 실험에 투입된 5대의 드론은 장시간 비행에 적합한 수소전지 드론을 비롯하여 물류 배송, 항만 감시, 수색 구조 및 사회기반시설 점검 등에 활용되는 다목적 드론들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드론배송은 아파트 등 고층건물 배송방식, 탑재무게의 제한, 악천후 등 기후제약 등 정부와 업계가 함께 풀어나가야 할 과제들이 많다. 실생활 속 드론을 활용한 산업이 빨리 정착할 수 있도록 다각도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