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스타트업파크 본격 시동 "6개 유력 스타트업지원기관과 함께 30개 예비 유니콘 지원"
인천스타트업파크 본격 시동 "6개 유력 스타트업지원기관과 함께 30개 예비 유니콘 지원"
  • 김부경 기자
  • 승인 2020.06.23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 = 김부경 기자]인천스타트업파크 품 프로그램에 본격적인 시동을 건다. 

23일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인천테크노파크는 4차 산업혁명기술 기반의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여 인천 특화 산업과 연계하는 지원 프로그램(실증→투자→글로벌 진출)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스마트시티, 언택트, 바이오융합 등을 포함하는 4차 산업혁명 핵심 분야에 특화된 6개 스타트업 육성기관 선발의 후속 단계로 스타트업파크의 스타트업을 위한 글로벌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 스타트업파크 입주 및 프로그램 연계 지원, 글로벌 스타트업 지원기관 스케일업 프로그램 등이 제공된다.

육성기관으로 선정된 페이스메이커스는 유럽, 동남아시아 등 글로벌 시장 진출 기업 대상으로 EDGE(Entrepreneur Development Global Expansion)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 프로그램은 글로벌진출 준비 단계부터 현지 시장조사와  파트너(enpact 등) 미팅 등으로 구성되어 스타트업이 실질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또한 유망기업에 총 1.5억 이상의 투자를 진행할 예정이다.

인천테크노파크는 이번 사업을 통해 6개월여 동안 매출확대 및 투자유치 역량 강화, 멘토링, 네트워킹 등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되며 직접투자 18개사 총 280백만원, 국내외 특허 출원 12건, 해외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 선정 지원 6개사, 후속투자 연계 지원 12개사, 해외 데모데이 인천 송도 개최 6회를 포함한 가시적인 성과가 기대된다.

사업관계자는‘이번 프로그램이 수요기반 스타트업 제품개발 사업(약 8억원), 대학연계 스케일업 사업(약 5억원) 등의 스타트업파크 품 프로그램과 연계 시너지 창출과 스타트업의 실증-투자-글로벌 역량 강화에 중요한 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