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갑 유기홍 전 국회의원, 출판기념회 “미래 교육, 여기 있습니다.”
관악갑 유기홍 전 국회의원, 출판기념회 “미래 교육, 여기 있습니다.”
  • 박상수 기자
  • 승인 2020.01.15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영길·우상호·홍영표·노웅래·서영교·박광온·박홍근·전현희·이훈 의원 등 참석

[창업일보 = 박상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유기홍 전 국회의원(17·19대, 관악갑)이 지난 10일 오후 3시 관악구청 8층 강당에서 출판기념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그의 신간 『미래 교육, 여기 있습니다』가 공개되었다.

이번 출판기념회는 송영길·우상호·홍영표·노웅래·서영교·박광온·박홍근·전현희·이훈 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약 1,500명의 인파가 몰려 성황리에 마쳤다. 서영교 의원은 “교육위원으로서 유기홍 선배님의 고교무상교육 작업을 이어받았다”며 “앞으로도 함께 대한민국 교육을 세계 최고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박홍근 의원도 축사에서 “유기홍 전 의원이 가진 교육에 대한 식견은 일반적인 국회의원의 전문성을 뛰어넘는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유기홍 전 의원은 1977년 서울대학교 국사학과에 입학해 민주화운동에 뛰어든 후 국민의 정부 청와대에 발탁되어 정계에 입문했다. 노무현 대통령의 선거를 지원하고 관악갑 지역에서 17·19대 국회의원을 지냈으며 현재 더불어민주당 교육특별위원장을 맡고 있다. 그는 문재인 대통령의 두 번의 선거에서 모두 교육 공약을 만들어 당내 교육 전문가로 꼽힌다.

‘미래 교육’을 화두로 삼은 유기홍 전 의원의 신간에서도 아동 보육과 혁신학교부터 고등교육까지 우리나라 교육의 미래가 나아갈 방향에 대한 내용이 서술되어 있다. 그간 교육계에서 쌓아온 전문성을 유감없이 발휘했다는 평이다.

출판기념회에는 깜짝 손님들도 등장했다. 그가 책에 소개한 일화 중 선의복지관에서 뒤늦게 한글을 배우고 시화전을 연 주인공들이 직접 무대에 올라 시를 낭송해 관객들의 눈시울을 붉혔다. 또한 21대 국회의원 선거 예비후보에 등록한 유기홍 전 의원의 후원회장도 이날 공개되었다. 후원회장을 맡은 관악구 김재중 농아인협회장은 무대에 올라 수어로 축사를 진행하고 통역사를 통해 이를 전달해 눈길을 끌었다.

유기홍 전 의원은 출판기념회를 마치고 “이번 저서에 교육에 대한 견해와 관악의 향후 발전 전략을 담았다”며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관악구의 지역 발전을 위해 모든 힘을 쏟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