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통큰치킨’ 계속할 경우 불매운동
롯데마트 ‘통큰치킨’ 계속할 경우 불매운동
  • 문이윤 기자
  • 승인 2019.07.22 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원가이하 판매 반시장적 형태 즉시 중단돼야
롯데마트 통큰치킨 전단지.
롯데마트 통큰치킨 전단지.

[창업일보 = 문이윤 기자] 롯데마트의 '통큰치킨'행사에 대해 한국프랜차이즈협회가 “원가이하 치킨 판매는 반시장적 행태로 즉시 중단되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22일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는 이같이 말하며 "(만약) 대기업 롯데그룹 계열사인 롯데마트가 ‘통큰치킨’ 행사를 지속할 경우 회원사들의 롯데 계열사 제품 구매에 대한 특단의 조치를 고려하겠다"면서 대 롯데마트 단체행동도 불사하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프랜차이즈협회는 21일 롯데마트 측에 “협회의 자제요청에도 불구하고 롯데 측이 행사를 계속하는데 매우 유감스럽다”고 지적하고 “원가 이하의 가격으로 치킨 시장 유통 구조를 무너뜨리는 것은 반 시장적 행태”라고 강조했다.

협회는 “ 대기업이 사적 이익만을 추구하면서 중소기업과의 상생 등 사회적 책임을 망각하는 것은 영세 치킨업주뿐 아니라 많은 국민들로부터 공분을 사기에 충분하다”면서 즉시 할인 행사를 중단해 줄 것을 강력히 요청했다. 

협회 관계자는 “롯데 측이 협회의 요청에 불응할 경우 1,000여 회원사들과 함께 주류와 음료 등 롯데 계열사가 판매하는 제품에 대한 불매운동까지 벌여나갈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