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구미 또다른 신화 만들 수 있을 것"
박영선, "구미 또다른 신화 만들 수 있을 것"
  • 노대웅 기자
  • 승인 2019.06.06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지역 중소기업인과 현장간담회 개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창업일보 = 노대웅 기자]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5일 "구미가 최근 대기업의 지방 및 해외 이전, 기업들의 가동률 저하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세계적인 추세와 변화에 수긍하기 보다는 적극적으로 이겨 나아가겠다는 구미의 의지는 또 다른 신화를 만들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 장관은 이날 구미시 종합비즈니스 지원센터를 찾아 구미 지역 중소기업, 경제단체 및 유관기관과 현장간담회를 개최하고 이같이 말했다.

이번 간담회는 장관 취임 이후 처음으로 구미지역을 방문한 것으로, 대기업 이전, 주력산업 성장정체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구미지역 중소기업의 다양한 애로를 청취하고 정부정책에 반영하고자 마련됐다.

 
박 장관은 모두 발언에서 대한민국의 경제발전에 앞장선 구미 지역 중소기업인들을 격려하며, 최근 지역경제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혁신에 먼저 나서는 구미의 노력에 중기부가 적극 동참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하였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참석자들은 △로봇직업혁신센터 구축사업 △개방형 혁신공간 조성 △여성 기업에 대한 중소기업 정책자금 지원 확대 등을 건의하고 현장에서 느끼는 애로와 함께 혁신을 위한 다양한 건의사항을 전달했다.
 
박 장관은 간담회를 마무리하며 “제안해주신 사업을 보면 최근의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기회를 만들고자 하는 구미 특유의 역동성을 엿볼 수 있다”며 “구미의 노력에 중소벤처기업부가 적극 검토하겠다”는 의지를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