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딩포유, '투자자 보호시스템' 구축으로 서비스 강화
펀딩포유, '투자자 보호시스템' 구축으로 서비스 강화
  • 소재윤 기자
  • 승인 2016.12.28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담랩의 시스템 활용한 투자자보호로 성장모델 기대

(창업일보)소재윤 기자 = 펀딩포유는 투자자 보호를 강화하기 위해 지담랩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상호협력을 통한 중소벤처기업 지원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지담랩은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전반적인 인프라 구축을 지원하는 컨설팅 기업이다. 금융기관 출신 전문가들이 2015년 설립해 활동하고 있다. 지담랩은 FAD라는 재무분석 소프트웨어를 자체 개발해서 운용하고 있다. 핵심 솔루션은 투자전 사전점검과 투자 후 사후관리하는 Doctoring 서브시스템이다. 이러한 솔루션으로 기업가치를 제고하여 중소기업의 애로를 해결하고 있는 전문기업이다.

지담랩 권오현 대표는 “지담랩은 기업을 대상으로 FAD(Financial Analysys & Doctoring)를 통해 △기업 재무리스크 분석(FRS) △재무제표의 신뢰성 검증(RVS) △투자 및 여신지원 후 사후관리(MAF) △분석데이타 기반 기업가치제고(DTS)등 체계적인 컨설팅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며 “이러한 시스템을 경쟁력으로 중소기업의 투자는 물론 사후관리와 해외시장 진출까지 보다 신속하게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좌) 펀딩포유 임태봉 부사장/지담랩 권오현 대표

이번 협약으로 지담랩은 증권형 크라우드펀딩 기업을 펀딩포유에 추천하는 소싱(Sourcing)과 시스템 지원 등 각종 협력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펀딩포유는 지담랩의 협력으로 투자전 정밀한 사전점검과 투자후 투자자보호 등을 위한 획기적인 선진화된 시스템을 구축하게 된다.당연히 펀딩 성공률도 향상된다. 이러한 상호강점의 시너지를 통해 기업역량이 강화되고 기업가치가 높아지게 된다.

권오현 대표는“중소기업은 재무적 전문성이 부족하다. 이는 적정한 기업가치 산정이나 자금조달의 어려움을 초래하는 원인이다”라며

“이번 펀딩포유와의 협업으로 기업가치를 제고하여 중기성장을 통한 경기회복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