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TECH밸리' 활성화...협약대학 서울대 포항공대 등 60개로 늘어나
기보, 'TECH밸리' 활성화...협약대학 서울대 포항공대 등 60개로 늘어나
  • 노대웅 기자
  • 승인 2019.03.16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ECH밸리...교수, 연구원들의 우수기술 사업화 지원 프로그램
기술보증기금은 15일 서울 여의도 63스퀘어에서 이화여대, 숙명여대, 영남대와 '대학기술 사업화지원 플랫폼(U-TECH밸리) 구축협약'을 체결하고 대학 내 우수기술 사업화를 위해 상호간 적극 협력키로 했다. 사진 왼쪽부터 강정애 숙명여대 총장, 김혜숙 이화여대 총장, 서길수 영남대 총장, 정윤모 기보 이사장.
기술보증기금은 15일 서울 여의도 63스퀘어에서 이화여대, 숙명여대, 영남대와 '대학기술 사업화지원 플랫폼(U-TECH밸리) 구축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강정애 숙명여대 총장, 김혜숙 이화여대 총장, 서길수 영남대 총장, 정윤모 기보 이사장. 사진 기보.

[창업일보 = 노대웅 기자] 기술보증기금은 ‘우수기술 사업화지원 프로그램(TECH밸리)’의 파트너를 확대하고 제도 활성화에 나서기로 했다. 

15일 기술보증기금은 서울 여의도 63스퀘어에서 이화여대, 숙명여대, 영남대와 '대학기술 사업화지원 플랫폼(U-TECH밸리) 구축협약'을 체결하고 대학 내 우수기술 사업화를 위해 상호간 적극 협력키로 했다.

이날 협약으로 TECH밸리 협약대학은 서울대, 포항공대, 한국과학기술원 등 60개로 늘어나게 됐으며 협약에 따라 각 대학은 대학 내 우수 기술창업기업을 기보에 추천하고, 기보는 추천받은 기술창업기업에 창업교육·보증·투자·기술이전·인증·컨설팅 등 창업부터 엑시트까지 전 주기에 걸쳐 토탈서비스를 지원한다.
 
교수, 연구원들의 우수기술 사업화 지원 프로그램인 TECH밸리는 기보의 대표적인 혁신창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연구, 논문 속에 머물던 우수기술을 산업현장으로 이끌어내기 위해 보증·투자 등 최대 30억원의 기술금융 제공은 물론 IPO(기업공개)지원까지 파격적인 지원 내용을 담고 있다.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앞으로도 첨단기술 수준에 맞는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기술금융을 제공함으로써 혁신기술을 가진 창업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TECH밸리 사업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기획특집
스타트업 · 벤처IR 리포트
엔젤VC투자유치전략 & 자금조달
칼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