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7 15:42 (일)
서울 강남구, 건물주에 불법촬영 탐지기 빌려준다
서울 강남구, 건물주에 불법촬영 탐지기 빌려준다
  • 채수연 기자
  • 승인 2019.01.14 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부터 22개동 주민센터
다중이용시설 건물주 대상
서울 강남구 골목길 안심순찰대 합동순찰. 사진= 강남구 제공
서울 강남구가 관내 건 불법촬영 탐지기를 빌려준다. 물주들에게 골목길 안심순찰대 합동순찰. 사진= 강남구 제공

[창업일보 = 채수연 기자] 서울 강남구는 15일부터 관내 다중이용시설 건물주에게 불법촬영 탐지기를 무료로 빌려준다고 13일 밝혔다.

대형건물·상가·요식업소 건물주는 구 누리집(www.gangnam.go.kr)에 신청서를 제출하고 가까운 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탐지기를 빌릴 수 있다. 

대여 후 3일 이내 반납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구 여성가족과(02-3423-5815)로 문의하면 된다.

구는 또 관내 95개 공중화장실 관리부서에 탐지기를 일괄 배부해 매월 1회 이상 수시로 점검할 계획이다.

배경숙 여성정책팀장은 "함께 성장하는 성평등 사회 실현을 위해 여성안전 인프라를 구축하겠다"면서 "'기분 좋은 변화'를 통해 여성과 아이들이 행복할 수 있는 '품격 있는 강남'을 만드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