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5 10:14 (월)
도심에 나타난 멧돼지 1시간 추격 끝에 생포
도심에 나타난 멧돼지 1시간 추격 끝에 생포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9.01.09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서부경찰서는 지난 8일 밤 부산 서구 부민동의 한 아파트 인근에 나타난 길이 180㎝, 무게 150㎏ 크기의 멧돼지 한 마리를 약 1시간 동안 추격한 끝에 순찰차로 2차례 들이받고 소방대원이 마취총을 쏴 생포했다고 밝혔다. 사진=부산경찰청 제공
부산 서부경찰서는 지난 8일 밤 부산 서구 부민동의 한 아파트 인근에 나타난 길이 180㎝, 무게 150㎏ 크기의 멧돼지 한 마리를 약 1시간 동안 추격한 끝에 순찰차로 2차례 들이받고 소방대원이 마취총을 쏴 생포했다고 밝혔다. 사진=부산경찰청 제공

[창업일보 = 이민우 기자] 부산 도심에 대형 멧돼지 한 마리가 나타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소방에 생포됐다.

9일 부산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8일 오후 9시 20분께 부산 서구 부민동의 한 아파트 인근에 대형 멧돼지 한 마리가 출몰해 돌아다니고 있다는 신고가 112에 총 19건 접수됐다.

길이 180㎝, 무게 150㎏ 크기인 멧돼지는 아파트 앞 도로에서 주택가로 도주한 이후 교차로, 서구청, 성당, 교회, 대학병원 등의 인근 도로를 약 1시간 동안 활보했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순찰차 11대와 경찰관 21명을 동원해 소방대원 등과 합동으로 추격전을 벌였다.

이후 오후 10시 13분께 다른 아파트 주차장으로 들어간 멧돼지를 고립시킨 뒤 경찰 순찰차로 멧돼지를 2차례 들이받고 소방대원이 마취총을 쏴 생포했다.

멧돼지 추격과 생포 과정에서 인명피해는 없었다고 경찰은 전했다.

생포한 멧돼지는 야생동물협회포획단에 인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