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로페이' 20일 시범운영…결제수수료 0% 시대
'제로페이' 20일 시범운영…결제수수료 0% 시대
  • 채수연 기자
  • 승인 2018.12.20 0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전국 최초 시범서비스
내년 3월 정식 운영·전국 확대
시범기간에 결제인프라 등 개선
소비자 40% 소득공제 혜택받아
일 오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제로페이 BI선포식 및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홍종학(앞줄 네번째부터)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박원순 서울시장 등 프랜차이즈 업계 대표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뉴시스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제로페이 BI선포식 및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홍종학(앞줄 네번째부터)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박원순 서울시장 등 프랜차이즈 업계 대표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뉴시스

[창업일보 = 채수연 기자]  소상공인 신용카드 결제수수료 부담을 0%로 낮추는 '제로페이 서울' 시범사업이 20일 시작된다.

서울시에 따르면 '제로페이 서울'은 결제 카운터에 비치된 제로페이 QR코드를 스마트폰 앱으로 인식해 결제금액을 입력하면 내 계좌에서 판매자 계좌로 금액이 이체되는 모바일 직거래 결제 시스템이다. 

연매출 8억원 이하의 소상공인의 경우 제로페이로 결제시 수수료가 0%가 된다. 사실상 거의 모든 영세 자영업자가 결제수수료 부담을 제로화할 수 있다. 

서울시는 중소벤처기업부, 제로페이 사업 참여 민간기업 등과 테스크포스(TF)회의를 통해 제로페이 결제수수료를 ▲매출액 8억원 이하 0% ▲매출액 8억~12억원 0.3% ▲매출액 12억원 초과 소상공인 0.5%로 확정했다.

서울시내 전체 사업체 10곳 중 8곳인 66만개가 소상공인 업체다. 카드 가맹업체(53만3000개) 90% 이상이 연매출 8억원 이하의 영세업체다. 프랜차이즈 업종의 경우 신용카드 수수료가 영업이익의 30~50%를 차지하는 경우도 있었다. 

이날 시작하는 시범서비스에는 유동인구가 많은 강남터미널 지하쇼핑센터와 영등포역 지하쇼핑센터 입점업체 등을 비롯해 파리바게뜨, 파리크라상, bhc, 롯데리아, 엔제리너스, 크리스피크림도넛 등 26개 프랜차이즈 본사가 직영점 중심으로 참여한다. 

특히 프랜차이즈의 경우 이번 시범서비스에서 본사가 직접 운영하는 직영점 매장부터 제로페이가 도입된다. 이후 단계적으로 개별 사장이 운영하는 가맹점까지 확대될 예정이다. 

현재 제로페이로 결제 시 발생한 매출 집계와 재고 관리가 불가한 편의점과 기타 프랜차이즈의 경우 POS시스템(점포판매시스템)을 내년 3월까지 개발·적용해 제로페이 사용처가 향후 더욱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제로페이 서울'에는 은행 20곳, 간편결제사 4곳 등 모두 24개 기관이 참여한다. 결제를 위해 스마트폰에 은행 앱이나 간편결제 앱 설치가 필요하다. 은행 앱을 사용하는 시민의 경우 개인계좌에서 금액이 바로 이체된다. 기존 앱에 제로페이 기능이 추가돼 20일부터 서비스된다. 간편결제 앱을 사용하는 시민은 이용 전에 본인의 은행계좌를 결제 앱에 등록해야 한다.

서울시는 시범서비스 결과에 대한 모니터링과 보완과정을 거쳐 내년 3월 이후 정식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내년 3월부터는 이용자의 스마트폰 앱에 QR이나 바코드를 생성해 판매자의 스캐너로 찍기만 하면 바로 결제되는 방식으로 개선된다.

'제로페이'로 결제 가능한 사용처와 소득공제, 각종 할인 등 이용혜택도 내년부터 본격화되고 확대된다. 소득공제의 경우 내년 관련 법률 개정을 거쳐 내년도 사용분부터 새로운 소득공제율(40%)을 적용, 실제 환급혜택을 받을 수 있다. 세종문화회관 입장료, 서울시립교향악단 공연티켓, 서울대공원 입장료, 공공주차장 할인 들 공공시설 할인혜택도 추진된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제로페이는 자영업자들이 수십, 수백만원까지 지불해야 했던 경제적 부담을 실질적으로 덜어준다"며 "단계별 추진과 보완을 통해 더 많은 가맹점이 참여하고 소비자가 편리한 결제수단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안정적으로 정착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