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서울답방시 국회연설..."찬성 46.7% vs 반대 40.2%"...리얼미터 조사
김정은 서울답방시 국회연설..."찬성 46.7% vs 반대 40.2%"...리얼미터 조사
  • 이지형 기자
  • 승인 2018.12.10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 = 이지형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답방시 국회에서 연설 하는 것에 대해 46.7%가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는 지난 7일 CBS 의뢰로 전국 19세 이상 성인 503명(표본오차 95% 신뢰수준 ±4.4%p·응답율 6.6%·그 밖의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에게 '김 위원장의 국회 연설에 대한 국민여론을 조사한 결과, 찬성(매우 찬성 20.0%, 찬성하는 편 26.7%)이 46.7%로 나타난 반면 반대(매우 반대 25.7%, 반대하는 편 14.5%)는 40.2%로 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모름·무응답'은 13.1%다.

리얼미터는 "호남과 서울, 30대와 40대, 진보층,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 지지층에서는 찬성 여론이 우세한 반면, 대구·경북(TK), 60대 이상, 보수층,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 지지층, 무당층은 반대가 우세했다"며 "충청권과 부산·울산·경남(PK), 20대와 50대는 찬반 양론이 팽팽하게 엇갈렸다"고 했다. 

이념성향별로는 진보층(찬성 70.6% vs 반대 16.9%)에서는 찬성 여론이 70%를 상회했다. 보수층(19.3% vs 69.3%)에서는 반대가 70%에 근접했다. 중도층(47.2% vs 40.4%)에서는 찬성이 우세했다. 

지지정당별로 민주당(찬성 69.9% vs 반대 12.6%)과 정의당(68.3% vs 16.7%)에서는 찬성이 대다수인 반면 한국당(17.9% vs 77.9%)과 바른미래당(33.4% vs 66.6%)과 무당층(30.2% vs 48.0%)에서는 반대가 대다수이거나 우세했다.

연령별로는 30대(찬성 52.9% vs 반대 25.1%)와 40대(52.3% vs 39.0%)에서는 찬성 여론이 절반을 넘었다. 60대 이상(41.4% vs 47.8%)에서는 반대가 우세했다. 50대(49.0% vs 47.4%)와 20대(39.4% vs 36.8%)에서는 찬반이 팽팽하게 엇갈렸다. 

지역별로는 광주·전라(60.5% vs 12.5%)와 서울(51.6% vs 30.8%), 경기·인천(48.5% vs 43.0%)에서 찬성이 대다수이거나 우세했다. 대구·경북(31.6% vs 60.0%)에서는 반대가 대다수였다. 부산·울산·경남(46.9% vs 46.1%)과 대전·세종·충청(40.2% vs 40.8%)은 찬반이 팽팽하게 맞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