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4 01:13 (일)
"첫눈이다~" 서울·경기북부 등 대설특보 내려
"첫눈이다~" 서울·경기북부 등 대설특보 내려
  • 채수연 기자
  • 승인 2018.11.24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전 8시 서울 적설량 4㎝
"서울, 오전 10~11시 그쳐"
서울에 첫눈이 내렸다. 기상청은 서울과 경기북부에 대설주의보를 내렸다.
서울에 첫눈이 내렸다. 기상청은 서울과 경기북부에 대설주의보를 내렸다.

[창업일보 = 채수연 기자] 서울·경기북부 등 수도권에 대설특보가 내리는 등 24일 서울과 인천 등에 첫눈이 내렸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올가을 들어 처음으로 서울에 눈이 내리면서 오전 8시 기준 적설량 4㎝를 기록했다. 인천의 적설량은 1㎝로 집계됐다.

올해 서울 첫눈은 지난해보다 7일, 평년보다 3일 늦었다. 인천의 경우 지난해와 비교해 4일 지연됐고 평년과는 동일했다. 

오전 8시10분 기준 서울과 경기북부 및 강원영서북부에 대설특보가 발효 중이다. 

기상청은 앞서 23일 "24일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새벽에 중부서해안에 비 또는 눈이 시작되겠다"며 "아침에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겠고 오후에 대부분 그칠 전망"이라고 예보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서울의 눈은 오전 10시~11시께 멎을 것"이라며 "하지만 강한 강수대가 인천 부근에서 접근하고 있어 강한 눈 고비가 지나가지 않았으니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