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장 동영상 수사, 나 아니라니까!
골프장 동영상 수사, 나 아니라니까!
  • 이진영
  • 승인 2018.11.21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도 캡처
보도 캡처

 

[창업일보 = 이진영 기자] 골프장 동영상 수사 착수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20일 경찰에 따르면 이 모(53) 씨는 19일 자신이 이 동영상의 주인공이라는 소문을 퍼트린 인물을 찾아달라며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최근 증권가에는 '전 H증권사 부사장 골프장 성행위 동영상'이라는 제목의 동영상 파일이 돌았다. 모 증권사 전직 부사장이 내연녀와 골프장에서 성관계를 했다는 내용의 지라시였다.

이날 경찰에 출석해 고소인 조사를 받은 이씨는 자신이 이 동영상의 주인공이라는 사실을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지라시 유포자에 대해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를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유포 경로를 추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