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트온, 3중 초강력 살균 책 소독기 ‘북 마스터’ 선보여
센트온, 3중 초강력 살균 책 소독기 ‘북 마스터’ 선보여
  • 김지한 기자
  • 승인 2018.10.24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책속 세균 일망타진!”

3중 살균 소독 시스템을 갖추고 책소독기 ‘북 마스터’가 24일부터 3일간 강원도 정선군 하이원리조트에서 개최되는 ‘제55회 전국도서관대회’에서 선보였다.

향기마케팅 전문기업 ㈜센트온이 개발한 ‘북 마스터’는 ‘도서 회전 방식’ 특허 기술을 적용한 책 소독기로, 책 속에 서식하는 각종 부착균에 의한 도서의 훼손을 방지하고, 다중 이용 도서의 보이지 않는 바이러스 및 유해 세균을 소독하는 제품이다.

유정연 센트온 대표는 “대여용 책은 세균, 곰팡이, 바이러스 등이 서식하기 좋은 환경이기 때문에 도서 소독과 살균은 필수”라며, “북 마스터는 국내 유일의 회전식 도서 소독기로, 간편한 사용법과 강력한 소독 및 살균 효과로 이용객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제품”이라고 전했다.

센트온의 북 마스터는 시로코(sirocco)방식의 강력한 송풍 장치가 책에 흡착된 먼지를 제거해 준다.

책 표지뿐만 아니라 속지까지 살균과 소독을 해주며, 책에서 분리된 먼지는 고성능 미세 필터를 통해 걸러내어 책이 재 오염되는 것을 방지해 준다.

센트온 ‘북 마스터’는 살균효과가 가장 뛰어난 253.7nm 파장 UV-C Lamp 적용한 자외선 살균∙소독, 이오나이저의 활성 음이온을 통한 살균∙소독, 허브 항균제를 사용한 살균∙소독까지 강력한 3중 살균 소독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특히 허브 항균제의 경우 책 소독 후에도 지속적인 항균 효과를 통해 세균, 곰팡이, 바이러스의 생성과 성장을 억제해 준다.

센트온의 기록물 소독 솔루션인 ‘북 마스터’는 업계 최고의 프리미엄 서비스로, 헌법재판소, 국방부, 국사편찬위원회 등 공공기관부터 서울대학교, 연세대학교, 한양대학교 등 교육 기관까지 다양한 곳에서 이용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