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국회의장, 임종석 靑비서실장 예방받아
문희상 국회의장, 임종석 靑비서실장 예방받아
  • 윤삼근 기자
  • 승인 2018.07.16 2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희상 신임 국회의장은 16일 오후 임종석 청와대 대통령 비서실장의 예방을 받았다. 임 비서실장은 한병도 정무수석과 함께 국회의장실에서 문희상 의장을 만나 문재인 대통령의 축하난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문희상 국회의장은“대통령님이 취임한지 1년 2개월이 지났는데도 아직까지 지지율이 70%에 이르고 있다”면서 “역대 정부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놀라운 국민의 신뢰”라고 전한 뒤, “치우치지 않고 균형 있는 임종석 비서실장이 역할을 잘하고 있다”고 덕담을 건넸다. 

이에 임종석 비서실장은“대통령님께서 전화통화를 통해 축하말씀을 전달하셨지만, 정중하게 찾아뵙고 축하인사를 드리고자 직접 찾아왔다”면서“의장님께서 강조하신 협치가 정말 필요한 것은 정부이며, 국회가 한걸음 나가면 정부는 두걸음 나간다는 생각으로 일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오후 문희상 국회의장에게 전화를 걸어 축하 인사를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문대통령은 협치를 강조한 국회의장 당선소감이 시의적절했다며 깊은 공감을 표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4.27 남북정상회담에 대한 비준동의 합의 등 국회의 적극적인 지원을 당부했으며, 신임 국회의장이 주도적으로 국회문제를 잘 풀어달라고 주문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빠른 시일 안에 5부 요인들과 청와대에서 만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