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책] ‘부자설계’ 공식…W=H×A×P
[오늘의책] ‘부자설계’ 공식…W=H×A×P
  • 채수연 기자
  • 승인 2018.06.17 0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자 되는 습관, 태도, 실행력 따라잡기
'적게 벌어도 확실한 부자설계'. 문승열 지음. 더블북 펴냄. 책사진 알라딘.
'적게 벌어도 확실한 부자설계'. 문승열 지음. 더블북 펴냄. 책사진 알라딘.

'적게 벌어도 확실한 부자설계'는 자수성가 부자들의 빅데이터 공개했다. 문승열이 짓고 더블북에서 펴냈다.  이 책은 2002년부터 저자가 한국의 부자들이 실제로 실천한 ‘부(富)의 성공방정식’을 체계적으로 조사해 정리한 것이다. 저자가  15년 간 한국 부자들의 특성 심층 인터뷰를 묶은 것이다.

우리가 추구하는 부(Wealth)는 습관(Habit), 태도(Attitude), 실행력(Practice)에 달려 있다는 사실을 ‘W=H×A×P’이라는 부자설계 공식으로 정립했다. 즉 한국에서 부자가 되는 법에 대한 ‘부자설계(Wealth design)’를 명확하게 제시하고자 했다.

은행의 본부장으로서 저자는 업무상 VIP 고객인 자수성가 부자들을 만나 ‘부자설계(Wealth Design)’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또한 IMF 이후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고자 삼성경제연구소 SERI 포럼 <부자특성연구회>를 만들어 15여 년간 ‘부자 연구’와 ‘부자스쿨’을 진행했다.

저자는 수많은 부자들을 만나오면서 “부자들은 돈을 벌어야 하는 이유, 부자가 되어야 하는 이유가 분명했다”고 말한다. 아니러니하게도 저자는 부자를 꿈꾸는 사람들의 특징을 간단하게 “결심만 있고 실천이 없다”라고 말한다. “부자들을 부러워하면서 그들이 가진 돈에만 관심이 있지, 그들이 흘린 땀방울에 대해서는 이해하려고 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한 번에 대박이 나는 방법도, 부자가 되는 가장 쉬운 방법도 없다는 것이다. “부자가 되기 위해서는 오랜 시간에 걸쳐 성공의 방식이 만들어지는 소위 ‘축적의 시간’이 필요하다”고 강조한다.

 

예금이 10억 원 이상이면서 월 임대료가 몇 천 또는 몇 억씩 받는 부자들을 만나 인터뷰하면서 저자는 돈을 어떻게 모으고 어떻게 관리하는지에 대해 여과 없이 듣게 되었다고 한다. 정기예금 금리가 1%로 떨어져서 모두가 은행은 메리트가 없다며 떠날 때에도 떠나지 않고 굳건하게 지키고 있는 부자들의 속내를 훔쳐볼 수 있었다는 것이다. 책에는 다양한 연령대와 직업별 각기 다른 부자들의 속내가 훤히 보이는 속 시원한 이야기들이 실려 있다.

첫째, 부자들은 좋은 습관(Habit)을 가지고 있다. 무엇보다 좋은 습관이 부자 되는 종잣돈이 된다. 대표적인 습관이 기록하고 메모하는 습관이다. 저자가 만난 대부분의 부자들은 다양한 형태의 부자일지를 습관처럼 써 왔다는 것이다.

둘째, 부자는 긍정적인 태도(Attitude)와 사고가 만든다. 돈보다 희망이 없는 것이 더 가난하다고 말한다. 저자가 만난 대부분의 부자들은 자신이 부자가 될 가능성에 대해 확신해왔던 경우가 많았다는 것이다. 이와 더불어 부자에 대한 학습을 게을리지 하지 않으며 인맥 관리에 시간과 돈, 정성을 아끼지 않았다.

셋째, 부자의 비밀은 식지 않는 실행력(Practice)이다. 부자가 아닌 사람들은 결정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실행하기까지 3~5년이 걸린다. 그러나 대부분의 부자들은 실행을 지독하게 한다. 1~2%의 금리에도 부자들은 적은 돈을 가지고서도 실행하기 때문에 부자가 된다. 저자는 실행하면 성공과 실패 중 하나이지만 실행하지 않으면 성공도 실패도 없다며 아무 것도 하지 않는 것이 가장 위험하다고 말한다.

저자가 만난 한국의 부자들은 ‘부의 킹메이커’, 즉 조언이나 자문을 구하는 사람들이 항상 주변에 있다고 한다. 일례로 건설업을 하는 윤 회장(61세)은 사업이나 투자를 시작할 때마다 반드시 세 사람에게 자문을 구한다는 것이다. 자신을 너무나 잘 아는 아내, 거래하는 금융기관의 지점장이나 담당자, 투자처나 거래처 사장 또는 직원으로부터 반드시 확인한다고 한다.

부자들을 자문하는 저자는 책을 통해서 많은 영감과 힌트를 얻는다고 한다.『적게벌어도 확실한 부자설계』를 집필한 계기도 책을 통해서 평범한 개인들이 부자들의 ‘성공 부자습관’을 자기 것으로 만들어가도록 도움을 주기 위해서란다. 이 책이 부자를 꿈꾸는 많은 사람들에게 ‘나만의 부자 멘토’가 될 수 있다고 강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