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산양산삼육성사업단, IQF 산양산삼 개발…6월 냉동 보관후 공급 예정
광주산양산삼육성사업단, IQF 산양산삼 개발…6월 냉동 보관후 공급 예정
  • 채상준 기자
  • 승인 2018.04.13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채상준 기자 = 경기도 광주산양산삼육성사업단이 '살아있는 한뿌리 그대로 산양산삼' 공급한다. 

13일 광주산양산삼육성사업단은 잎과 줄기, 뿌리를 모두 활용할 수 있는 시기가 2~3개월로 짧고 장기 보존이 어려운 산양산삼을 동절기에도 잎삼 그대로 공급할 수 있도록 지난 1년간 연구개발한 IQF(개별급속냉동방식) 제품 '살아있는 한뿌리 그대로 산양산삼'을 올해 6월 냉동·보관해 하반기부터 공급한다고 밝혔다.

사업단은 '한뿌리를 통째로 담은 천보인드링크', '산양산삼 식혜', '산양산삼을 이용한 전통 탕류 5종' 등 기존 출시 상품과 함께 '살아있는 한뿌리 그대로 산양산삼' 등 지역의 믿을 수 있는 제품을 소비자에게 직접 전달할 계획이다.

산양산삼을 지역특화 향토산업으로 육성하고자 하는 경기도 광주시는 지난 2014년부터 '천보인' 브랜드로 가공제품을 생산해 고부가가치 창출 6차산업으로 활성화하고 있다. 2017 메가쇼 시즌1·월드식품박람회 2017 참가와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전국의 50여 개의 향토산업육성사업 중 우수사례로 꼽히고 있다.

광주산양산삼육성사업단 관계자는 "IQF(개별급속냉동방식) 산양산삼은 사철 잎삼의 공급을 통해 산양산삼을 이용한 가공제품 개발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천보인'을 경기 광주 농산물 대표 브랜드인 '자연채'와 연계해 향토가공제품 대표 브랜드로 키워나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