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전
경찰관, 레미콘 차량에서 수백 ℓ의 경유를 훔쳐 구속

(창업일보)유승찬 기자 = 현직 경찰관이 레미콘 차량에서 수백 리터의 경유를 훔쳐 구속됐다.

대전지방법원은 4일 오후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 이후 "증거인멸과 도주 염려가 있다"며 대전동부경찰서 소속  A경사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A경사는 지난달 1일 오전 0시40분께 대전 대덕구 대화동의 한 도로변에 주차된 5대의 레미콘 차량에서 320ℓ(약 40만원 상당)의 경유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기름이 사라졌다"는 레미콘 차량 차주의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서 폐쇄회로(CC)TV를 통해 A경사의 차량이 찍힌 것을 확인하고 지난 2일 오후 A경사를 긴급체포해 조사했다.

경찰조사에서 A씨는 "지인이 차량 안에 경유를 두고갈테니  5만원을 차 안에 두고 가라"고 해서 갔더니 경유는 없고 빈통밖에 없어 차안에 있던 펌프를 이용해 레미콘에서 경유를 훔쳤다"고 진술했다.

유승찬 기자  gr8story@news33.net

<저작권자 © 창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승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