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우 결혼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면서 예쁘게 잘 살겠다"
최지우 결혼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면서 예쁘게 잘 살겠다"
  • 은총명 기자
  • 승인 2018.03.30 0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인 남성과 1년 교제
배우 최지우가 29일 1년간 교제한 남성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사진 뉴시스.

(창업일보)은총명 기자 = 배우 최지우(43)가 29일 결혼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최지우는 이날 서울 모처에서 1년 간 교제한 남성과 웨딩마치를 울렸다.

소속사는 "남편이 일반인인 점을 고려해 조용히 치렀다"며 "배우 최지우씨의 결혼을 축하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 결혼식은 참석한 가족들의 축복 속에 잘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또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면서 예쁘게 잘 살겠다. 여러분이 준 사랑 항상 기억하면서 배우로서 변함없이 좋은 모습 보여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최지우의 인사도 전했다.

결혼식에 앞서 최지우는 팬카페에 "이제 저는 사랑하는 그분과 함께 따뜻한 가정을 만들어 가려고 한다.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면서 예쁘게 행복하게 잘살겠다"고 알렸다. 

"결혼을 준비하면서 미리 소식을 알리지 못한 점이 마음에 걸렸다"며 "참석하는 가족들과 공인이 아닌 그분에게 혹시나 부담이 될까 조심스러울 수 밖에 없었던 점 양해 부탁한다"고도 했다

최지우는 1995년 드라마 '전쟁과 사랑'으로 연기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드라마 '아름다운 날들'(2001) '겨울연가'(2002) '천국의 계단'(2003) 등을 거치며 스타덤을 구가했다. 최근에도 '캐리어를 끄는 여자'(2016)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2017) 등에 출연하며 활약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