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중국 시진핑 주석 "조기 국빈 방한 초청"
文대통령, 중국 시진핑 주석 "조기 국빈 방한 초청"
  • 윤삼근 기자
  • 승인 2018.03.13 0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용, 방북 및 방미성과 시 주석에게 설명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12일 인민대회당에서 시진핑 주석을 만나 김정은 및 트럼프와의 정상회담 합의 등에 대해 설명했다. AP 제공.

(창업일보)윤삼근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의 조기 국빈 방문을 요청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12일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이 이날 오후 5시부터(현지시간) 35분간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시 주석을 만나 문 대통령의 메시지를 이같이 전달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시 주석에게 "19차 당대회 성공에 이어 양회(兩會)가 역사적인 성과를 거두어 중국의 꿈이 조기에 성취되기를 기원한다"면서 "지난해 국빈 방문했을 때 환대해준 점에 사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또 "시 주석께서 조기에 국빈으로 한국을 방문해줄 것을 바란다. 정중히 초청한다"며 대북 특별사절단의 방북 결과 및 정 실장과 서훈 국정원장의 방미결과를 시 주석에게 설명했다.

이날 정 실장과 시 주석의 접견에는 중국 측에서 양제츠 외교담당 국무위원, 왕위 외교부장, 쿵쉬안유 외교부 부부장, 추궈홍 주한 중국대사 등이 배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