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주 훔치다 들킨 50대 가게 주인에 흉기 휘둘러
소주 훔치다 들킨 50대 가게 주인에 흉기 휘둘러
  • 백진규 기자
  • 승인 2018.02.07 2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일보)백진규 기자 = 음식점에서 소주를 훔치다 주인에게 들키자 흉기로 위협한 5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청주지방법원 제11형사부는 7일 준특수강도 등 혐의로 기소된 A(51)씨에게 징역 2년 6월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해자의 생명 신체에 중대한 위험을 초래할 수 있는 범죄여서 엄한 처벌이 필요하다"며 "피고인이 동종 범행을 반복한 점 등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1월 2일 청주의 한 음식점에서 소주 2병을 훔쳐 달아나다 주인에게 발각되자 흉기로 위협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