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포토
최장신과 최단신의 피라미드 방문
세계 최단신과 최장신이 피라미드를 방문했다. 사진 카이로=AP/뉴시스. (C)창업일보.

(창업일보)이지형 기자 = 세계 최장신 술탄 쾨센(34)이 26일(현지시간) 세계 최단신 키산지 암게(24)와 이집트 카이로에 있는 가자 피라미드를 방문했다.

터키 출신 쾨센은 키 246.5m로 기네스북 세계 최장신 기록 보유자이며 인도 출신 암게는 62.8m로 기네스북 세계 최단신 기록 보유자이다.

이들은 이날 이집트 관광 홍보를 위해 이집트 관광진흥위원회의 초청으로 카이로를 방문했다.

 

이지형 기자  cp@saupitem.com

<저작권자 © 창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